2024.06.12 (수)

  • 구름조금동두천 28.0℃
  • 맑음강릉 32.5℃
  • 구름조금서울 27.9℃
  • 맑음대전 27.0℃
  • 맑음대구 30.1℃
  • 맑음울산 29.7℃
  • 맑음광주 28.1℃
  • 맑음부산 28.2℃
  • 맑음고창 26.9℃
  • 박무제주 22.7℃
  • 맑음강화 25.2℃
  • 맑음보은 26.2℃
  • 맑음금산 27.6℃
  • 맑음강진군 27.9℃
  • 맑음경주시 31.1℃
  • 맑음거제 28.3℃
기상청 제공

인천시, 자동차 외형복원 사업장 대기오염 불법행위 수사

자동차 분리시설 미신고, 도장시설 관리 부적정 등 불법행위 9개소 적발



인천광역시 특별사법경찰은 지난 5월 16일부터 6월 3일까지 도심 주거지 인근 자동차 외형복원 사업장 55개소를 대상으로 기획수사를 실시해 대기환경보전법 등 환경관련 위반업소 9개소를 적발했다고 밝혔다.동차 외형복원 사업장에서 불법도장, 샌딩 등으로 환경오염물질을 다량 배출하는 것을 단속해 미세먼지를 줄이고 시민건강을 보호하기 위해 기획됐다.
유형별 위반사항을 보면, 구청에 대기배출시설 설치 신고를 하지 않고 샌딩 작업을 해 온 미신고 대기배출시설(분리시설) 설치·운영 3개소, 대기배출시설 및 방지시설 운영기록부 미(거짓)작성 5개소, 부품 세척시설로 사용하면서 세차 시설로 신고돼 있는 폐수배출시설 변경 미신고 1개소다.
대기환경보전법에 따르면 용적이 5㎥ 이상이거나 동력이 2.25kW 이상인 분리시설을 설치·운영하려는 자는 대기배출시설 설치신고를 해야 하며 이를 이행하지 않을 경우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질 뿐만 아니라 사용중지 등의 행정처분도 받게 된다.
또한, 대기배출시설을 설치·운영하면서 시설관리에 대한 운영기록부를 작성하지 않거나 거짓으로 작성할 경우 300만 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받게 된다.
전태진 시 특별사법경찰과장은 “쾌적한 생활 및 주거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주거지 내 불법 행위를 근절하고 불법 대기배출시설이 운영되지 않도록 합동단속과 수사를 지속적으로 실시하겠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
고양시, 일자리 활성화 위한 ‘인담 세미나’ 개최
고양특례시(시장 이동환)는 이달부터 일자리 활성화 및 기업 인사담당자와의 교류를 위한 인사담당자 세미나를 매월 개최한다고 밝혔다. 세미나는 △참여자 네트워킹 △인사업무 특강 △ 일자리지원단 사업안내 △채용상담 등으로 구성되며, 특강은 인사·노무 특강과 인사관리 주제특강을 번갈아 진행된다. ‘인담 세미나’의 ‘인담’은 인사담당자의 줄임말과 동시에 人談(인담)을 의미한다. 즉, ‘사람에 대한 이야기’라는 뜻으로 인재 채용에 대해 꾸준히 고민하는 인사담당자들의 실무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자리를 의미한다. 온라인 커뮤니티에 이어 오프라인에서도 활발한 교류가 기대된다. 6월 첫 세미나는 13일 고양꽃전시관에서 열린다. ‘임금’을 주제로 노무사의 특강이 진행되며, 고양시통합일자리센터의 채용상담과 고양상공회의소 등 일자리 지원단의 지원정책을 안내받을 수 있다. 다음 회차는 ‘채용 브랜딩’ 특강이다. ‘요즘 인재들에게 회사를 알리는 가장 트렌디 한 방법’에 대해 알아본다. 올해 총 7회 차로 진행될 인담 세미나는 인사담당자 커뮤니티에 가입한 기업 회원을 대상으로 무료로 진행된다. 세미나 참여 신청은 고양시에 소재한 기업 인사담당자라면 누구나 가능하다. 왕연우 일자리정책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