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7 (금)

  • 맑음동두천 -11.0℃
  • 맑음강릉 -4.3℃
  • 맑음서울 -7.5℃
  • 맑음대전 -8.0℃
  • 구름조금대구 -2.9℃
  • 흐림울산 -2.2℃
  • 맑음광주 -2.9℃
  • 구름많음부산 -0.9℃
  • 맑음고창 -5.9℃
  • 제주 5.1℃
  • 맑음강화 -10.3℃
  • 맑음보은 -10.2℃
  • 맑음금산 -8.9℃
  • 구름조금강진군 -1.9℃
  • 구름많음경주시 -2.4℃
  • 구름많음거제 -0.2℃
기상청 제공

대구교통공사, 지하철노조와 막판 극적 타결로 파업 막아

-한국노총, 민주노총 산하 양대 노조와 17년 연속 무분규 사업장이어가 -


대구교통공사는 그동안 진통을 겪었던 대구지하철노조(위원장 윤기륜)와의 2022년 임금협상을 11월 30일(수) 경북지방노동위원에서 개최된 사후조정회의 끝에 최종 합의를 도출해 하루 앞으로 예고된 파업을 면하고 극적으로 노사협상을 타결했다고 밝혔다.
이에 지난 11월 28일(월) 한국노총 산하 대구도시철도노조(위원장 신기수)와 임금협약을 체결한 데 이어 민주노총 산하 지하철노조와도 합의를 이끌어 냄으로써, 양대 노조와 17년 연속 무분규 사업장을 이어가게 됐다.
그동안 공사와 지하철노조 양측은 10월 24일부터 11월 23일까지 30일간 조정 기간을 거치고, 4차례의 특별조정회의도 거쳤으며, 오늘 긴급 사후조정회의를 열어 극적으로 합의하고 항구적 노사평화 실현을 위한 노사특별합의서에 서명했다.
특히 이번 협상의 최대 쟁점이 되었던 4조 2교대 근무제도 도입과 관련해서는‘노사양측이 노사공동협의체를 통해 심도 있게 협의하여, 문제점이 없다면 내년 7월 중 시범 실시 여부를 결정’하기로 했다.
이 밖에도 노사는 노사공동협의체를 월 1회 정례적으로 개최하고, 기관사 및 운행관리원 처우개선, 휴일수 조정 등 다양한 근무형태 변경(안)에 대해 중점 논의하기로 했다.
공사 김기혁 사장은“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운 경영환경 속에서 노사가 같이 고민하고 힘을 모아 극복하고자 하는 노사간 의지가 절실히 반영된 것”이라며“앞으로도 노사 양측이 힘을 모아 시민들로부터 신뢰받는 공공대중교통기관으로 거듭나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청사진 나온다…도, 정책연구용역 발주
경기도가 경기북부특별자치도 기본계획과 비전을 제시하기 위해 정책연구용역을 발주하며 본격적인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 작업에 착수한다.경기도는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 기본계획 및 비전·발전전략 수립’ 연구용역 입찰을 진행 중이라고 20일 밝혔다. 앞서 지난 11월 제2회 추경에 정책연구용역 예산 2억 원이 경기도의회에서 확정된 데 따른 후속조치다. 도는 객관적이고 고도의 전문성을 갖춘 외부 연구기관을 선정해 산업·재정·자치·특별법안 등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에 필요한 깊이있는 연구를 진행해 경기북부특별자치도가 대한민국 미래 성장을 견인할 수 있는 발전전략과 청사진을 제시한다는 계획이다. 정책연구용역은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 당위성에 대한 논리를 제시하고 인구·행정기구·재정전망 등 기본계획 수립, 경기 북부지역 특성을 반영한 비전과 발전전략을 담은 청사진 제시, 사회·경제적 파급효과 분석, 특별법안 및 경기북부 자치권 및 기능 강화방안 등이 주요 연구과제다. 도는 오는 28일까지 입찰공고를 거쳐 연구기관이 선정되면 내년 1월 중 정책토론을 겸한 착수보고회를 시작으로 내년 12월까지 1년간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 추진을 위한 연구를 수행하게 된다.경기도는 김동연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