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9 (목)

  • 구름많음동두천 13.6℃
  • 맑음강릉 17.7℃
  • 박무서울 16.5℃
  • 박무대전 14.3℃
  • 맑음대구 14.3℃
  • 맑음울산 15.0℃
  • 박무광주 16.6℃
  • 맑음부산 18.9℃
  • 흐림고창 14.0℃
  • 흐림제주 21.3℃
  • 흐림강화 15.3℃
  • 구름많음보은 12.3℃
  • 구름많음금산 13.7℃
  • 구름조금강진군 16.5℃
  • 맑음경주시 13.0℃
  • 구름조금거제 16.9℃
기상청 제공

재해·안전·예방

박정현 부여군수, 집중호우 피해현장 긴급 점검

- 11일까지 이틀에 걸쳐 부여군에는 평균 120mm의 비가 내렸다.



지난 11일 충남 전역에 기록적인 폭우가 쏟아진 가운데 박정현 부여군수가 침수피해 현장을 찾아 재난 상황을 긴급 점검했다.

 

11일까지 이틀에 걸쳐 부여군에는 평균 120mm의 비가 내렸다. 특히 10일 남면에는 시간당 최고 86mm의 폭우가 쏟아져 군이 자체 집계한 2014년 이래 역대 최다 시우량을 기록했다. 2020 8월 외산면에서 기록한 78.5mm를 웃도는 수치다.

 

박정현 군수는 11일 모든 일정을 취소하고 늦은 오후까지 은산면 내지리, 규암면 부여두리, 부여읍 왕포리, 구룡면 죽절리, 외산면 장항리·만수리 등 피해가 집중된 지역을 차례로 방문해 현장 상황을 두루 살피며 피해 주민들을 위로했다. 집중호우에 따른 경사면 토사 유실, 배수로 범람 상황을 점검하면서 추가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신속한 안전 보강작업을 지시했다.

 

박 군수는무엇보다 인명피해가 없도록 피해지역을 확인해 달라면서복구계획 수립에 필요한 장비, 물자, 자재를 총동원하고 수습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주문했다.

 

12일 현재까지 부여군 주요 피해시설은 주택·상가 10개소, 도로 19개소, 배수로 18개소 등으로 확인됐다. 7.5ha, 멜론 6.1ha, 참깨 2.2ha 등 농작물 피해도 잇따랐다.

 

특히 은산면 내지리 도로공사 현장에선 하천이 범람해 인근 시설하우스 농가 4곳이 침수를 입었다. 피해 시설하우스는 멜론 15(9,900), 참깨 2(1,320), 2(1,320)으로 집계됐다. 공사업체는 호우경보가 발효됐는데도 필요조치를 하지 않은 것으로 밝혀져 인재(人災)라는 지적이 나온다.

 

박정현 군수는농민들이 피땀 흘려 가며 일궈낸 한 해 농사를 망쳤다피해를 본 농가들이 다시 일어설 수 있도록 모든 행정력을 동원해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군은 굴착기 4대와 덤프트럭 4대 등을 긴급 투입해 피해지역 43개소에 대한 응급복구를 완료했다.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중심으로 부서를 총동원해 피해상황을 조사하고 있으며, 추가 피해접수 시 조속한 응급복구가 이뤄질 수 있도록 조치할 계획이다.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
양주시, 사회적경제 나눔장터‘기버마켓’회암사지 왕실축제와 함께 개최
양주시(시장 강수현)는 오는 10월 1일과 2일 이틀간 양주회암사지 일원에서 양주시 사회적경제 나눔장터‘기버마켓’을 개최한다. 기버(Giver)마켓은 타인 이익을 우선하고 기꺼이 먼저 주는 나눔장터로, 사회적경제 기업의 판로를 지원하고 사회적 가치에 대한 시민 인식 제고를 위해 마련됐다. 회암사지 왕실축제와 함께 운영될 이번 나눔장터는 ‘호혜와 나눔의 장’을 통해 사회적경제기업의 제품 홍보 및 판매를 촉진하고 ‘재미난 마을장’을 통해 마을에서 나온 공동체와 단체, 소상공인들을 소개할 예정이다. 또한 양주 지역의 농산물 생산자들이 직접 참여해 농산물을 선보이는 로컬푸드장‘우리동네 좋은가게’와 아이들이 다채로운 경험과 전통놀이를 할 수 있는 ‘체험놀이터’, 어린이 돗자리 장터(사전접수)가 마련돼 왕실축제와 더불어 주말 온 가족이 함께 즐기는 시민 참여형 장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 “양주시사회적경제지원센터를 중심으로 지역의 이해관계자들이 참여·기획했으며, 생산자와 소비자의 만남의 장이자 부모와 아이들이 함께 즐길 수 있도록 준비했다”며 “나눔장터를 통해 서로 좋은 호혜와 나눔을 실천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바라며 시민들의 많은 참여를 부탁드린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