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09 (일)

  • 구름많음동두천 14.3℃
  • 구름많음강릉 18.1℃
  • 박무서울 17.7℃
  • 구름많음대전 19.3℃
  • 대구 18.8℃
  • 울산 18.3℃
  • 구름많음광주 18.5℃
  • 부산 19.0℃
  • 구름많음고창 19.1℃
  • 제주 19.3℃
  • 구름많음강화 15.6℃
  • 흐림보은 16.9℃
  • 구름많음금산 17.9℃
  • 흐림강진군 20.0℃
  • 흐림경주시 18.7℃
  • 흐림거제 18.7℃
기상청 제공

북부지방산림청, 집중호우 대비 산림 다중이용시설 안전점검

국립하늘숲추모원 내 산사태취약지역 관리 및 대피소 지정 현황 등 점검



북부지방산림청(청장 이용석)은 ‘대한민국 안전大전환 2024년 집중안전점검’의 일환으로 5월 30일 국립하늘숲추모원(경기도 양평군 양동면 계정리)을 찾아 안전점검을 실시했다.
2009년 개원한 국립하늘숲추모원은 연간 8만여 명이 방문하는 다중이용시설로 수목장림 15개 구역(48ha)을 조성해 운영하고 있다. 기상이변으로 인한 집중호우에 대비하기 위해 추모원 내 산사태취약지역 관리 및 대피소 지정 현황과 재난사실 전파 가능 여부 등 이용객 대피 체계 구축 실태를 집중적으로 점검했다.
안전점검 결과 산사태취약지역 응급 복구가 필요한 지역은 산사태현장예방단을 가용해 비닐 피복, 배수로 정비 등 2차 피해 예방을 위한 응급조치를 하고, 개·보수가 필요한 임도 구간은 구조개량사업을 통해 산림재난에 대비할 계획이다.
이용석 북부지방산림청장은 “집중호우로 인한 산림재난 발생이 우려되는 관내 다중이용시설을 철저히 점검해 인명·재산 피해 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고양시, 이민관리청 유치 박차
고양특례시(시장 이동환)는 법무부가 추진하는 이민관리청 신설에 대해 지난 1월 유치의사를 밝히고 시민공감대를 확대하며 본격적인 유치활동에 나섰다. 시는 외국인주민 및 다문화가족 정책의 핵심가치로 통합, 인권, 협력을 강조하고 포용적인 다문화사회를 구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올해는 외국인주민 및 다문화 가족의 자립역량강화, 지역사회 참여확대, 인권증진, 문화다양성 등 총 31개 사업을 진행한다. 이동환 고양특례시장은 “고양시는 사통팔달 교통망, 편리한 생활환경, 외국인주민·다문화가족 지원정책 등의 장점이 있으며 이민관리청이 신설되면 최적의 입지로 손색이 없다”라고 강조했다. 한국어 교육·문화이해 지원…외국인·다문화가족 정착 뒷받침 2022년 11월 행정안전부 통계에 따르면 고양특례시 외국인주민은 약 2만 4천명으로 전체 거주인구의 2.3%를 차지한다. 다문화가족은 6,340가구에 달한다. 시는 법무부 외국인정책 및 여성가족부 다문화 정책을 바탕으로 고양시 특성을 반영하고 외국인주민과 다문화가정의 안정적인 조기정착과 사회통합을 지원하고 있다. 한국생활 초기 외국인주민과 결혼이민자가 겪는 가장 큰 어려움은 한국어 의사소통과 문화적인 차이다. 이를 해소하기 위해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