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15 (목)

  • 구름많음동두천 12.1℃
  • 구름많음강릉 13.2℃
  • 구름많음서울 12.7℃
  • 구름많음대전 13.3℃
  • 구름많음대구 10.7℃
  • 구름많음울산 11.9℃
  • 맑음광주 12.9℃
  • 부산 13.8℃
  • 맑음고창 11.6℃
  • 맑음제주 13.4℃
  • 구름많음강화 8.2℃
  • 구름많음보은 8.5℃
  • 구름많음금산 8.2℃
  • 구름많음강진군 11.3℃
  • 구름많음경주시 8.3℃
  • 구름조금거제 14.0℃
기상청 제공

성남시 구미동 공공공지 ‘맨발 황톳길’ 6일 개장

대원·수진·율동·중앙·위례 공원 등 모두 6곳 조성 완료 “건강·힐링 공간”


  성남시는 분당구 구미동 79 공공공지(구미교 인근 탄천 일원)에 맨발 황톳길을 조성해 오는 10월 6일 개장한다. 

시는 이날 오후 4시 신상진 성남시장과 지역주민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장식을 한 뒤 황톳길을 시민에 본격 개방한다. 

구미동 맨발 황톳길은 길이 320m, 폭 1.5m 규모로 조성됐다. 

시는 구미교 인근부터 불곡중·고교 앞까지 이어지는 탄천 공공공지에 황토를 20㎝ 두께로 깔아 일직선 형태의 황톳길을 냈다.

세족장과 에어건(건조 기기), 신발 보관함 등의 편의시설도 설치했다. 

황톳길 곳곳엔 그늘막, 그네 의자, 등의자, 4인용 야외 탁자 등의 휴게시설을 설치했다. 

시 관계자는 “구미동 맨발 황톳길은 탄천, 숲 등 자연환경이 어우러져 특화된 구간”이라면서 “맨발로 땅과 접촉해 자연과 교감하고, 건강을 챙길 수 있는 고품격 힐링 공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구미동 맨발 황톳길 개장으로 성남시는 민선 8기 공약사업의 하나로 총 34억5100만원을 들여 추진한 6곳 황톳길을 모두 조성 완료하게 됐다.

시가 운영하는 맨발 황톳길(개장일, 길이)은 이번 ▲구미동 79번지 공공공지(10월 6일, 320m) 외에 ▲대원공원(7월 19일. 400m), ▲수진공원(7월 20일. 520m) ▲율동공원(9월 20일. 740m) ▲중앙공원(9월 22일. 520m) ▲위례공원(9월 22일, 520m) 내에 있다.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
성남시, “30년 넘은 소규모 노후건축물 무료 안전점검 해드려요”
성남시(시장 신상진)는 지은 지 30년 이상 경과된 소규모 노후건축물에 대한 안전점검 신청을 받는다고 14일 밝혔다. 점검 대상은 1994년 이전에 지어진 2층 이하, 연면적 500㎡미만의 주택으로, 건축물 소유자 또는 관리자가 신청하면 시가 무료로 안전점검을 해준다. 소규모 노후건축물의 경우 법령에 규정된 정기 점검 대상에서 제외돼 있어 그동안 소유자가 독자적으로 안전 취약 요소를 파악하기 어려웠다. 이에 따라 성남시는 민선8기 공약사업의 일환으로 2022년부터 3개년 계획에 입각해 안전 우려가 있는 소규모 노후건축물에 대한 안전진단을 실시 중이다. 작년까지 670동에 대한 점검을 완료했고 올해에는 440동에 대한 안전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다. 안전점검을 희망하는 건축물 소유자나 관리자는 4월 30일까지 성남시청 홈페이지(시민참여→온라인신청→소규모 노후 건축물 안전점검)를 통해 신청하거나 성남시청 7층 건축안전관리과 사무실을 방문 접수하면 된다. 점검 내용은 주요 부재의 균열 및 변형, 부등침하 여부, 주변 축대·담장·옹벽의 안전상태 확인 등으로 건축 또는 구조분야 전문가가 직접 현장을 방문해 점검할 예정이다. 점검 결과에 따라 경미한 사항은 현장에서 시정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