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7 (금)

  • 맑음동두천 -10.4℃
  • 맑음강릉 -4.0℃
  • 맑음서울 -7.3℃
  • 맑음대전 -7.2℃
  • 흐림대구 -2.1℃
  • 흐림울산 -1.6℃
  • 맑음광주 -2.4℃
  • 구름많음부산 -0.5℃
  • 구름많음고창 -4.9℃
  • 제주 5.3℃
  • 맑음강화 -9.9℃
  • 맑음보은 -9.9℃
  • 맑음금산 -8.3℃
  • 맑음강진군 -1.0℃
  • 구름많음경주시 -2.2℃
  • 구름많음거제 -0.1℃
기상청 제공

희망을 밝히다, ‘2050 희망트리’ 점등식 개최

-동대문구, 6일 오후 구청 앞 원형 광장에서 높이 7m, 가로 3m 크기의 ‘2050 희망트리’ 점등-
-1월 27일까지 점등 이어가… 청사 앞 나무 보호 위해 디자인 가미한 섬유 수목 보호대도 설치-



                     ▲6일 오후 동대문구청 앞 원형 광장에서 진행된 ‘2050 희망트리’ 점등식

동대문구(구청장 이필형)가 다가오는 크리스마스와 새해를 맞아 6일 오후 5시 30분 동대문구청 입구 원형광장에서 ‘2050 희망트리’ 점등식을 개최했다.
높이 7m, 가로 3m 크기의 ‘2050 희망트리’는 새롭게 변화하는 구의 비전을 담았다. 이날 점등을 시작해 오는 1월 27일까지 매일 밤 11시까지 점등을 이어간다. 
점등식에는 이필형 동대문구청장과 동대문구의회 이태인 의장을 비롯해 여러 구의원과 구 간부, 공무원 노조 등 많은 사람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구 청사 앞 나무들도 색색의 옷으로 월동 준비를 마쳤다. 최근 산림청에서 이전에 시행해오던 잠복소 및 녹화마대, 짚싸기 방법 등이 병충해 방지 효과가 미미하다는 결과를 발표함에 따라 디자인 효과를 가미한 나무 월동 용품인 섬유 수목 보호대를 설치했다.
디자인 섬유 수목 보호대는 보온성, 병충해방지 등의 기능적 요소와 함께 니트 소재로 인해 통기성을 함께 갖췄다. 또한 트리와 어울리는 빨강색과 녹색을 사용한 디자인을 활용해 구청 앞을 지나가는 구민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점등식에 참여한 이필형 동대문구청장은 “불이 켜진 ‘2050 희망트리’가 구민들에게 작은 위로와 기쁨을 전할 수 있길 바란다”며, “구민과 함께 밝고 희망찬 내일을 만들어 갈 수 있도록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청사진 나온다…도, 정책연구용역 발주
경기도가 경기북부특별자치도 기본계획과 비전을 제시하기 위해 정책연구용역을 발주하며 본격적인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 작업에 착수한다.경기도는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 기본계획 및 비전·발전전략 수립’ 연구용역 입찰을 진행 중이라고 20일 밝혔다. 앞서 지난 11월 제2회 추경에 정책연구용역 예산 2억 원이 경기도의회에서 확정된 데 따른 후속조치다. 도는 객관적이고 고도의 전문성을 갖춘 외부 연구기관을 선정해 산업·재정·자치·특별법안 등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에 필요한 깊이있는 연구를 진행해 경기북부특별자치도가 대한민국 미래 성장을 견인할 수 있는 발전전략과 청사진을 제시한다는 계획이다. 정책연구용역은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 당위성에 대한 논리를 제시하고 인구·행정기구·재정전망 등 기본계획 수립, 경기 북부지역 특성을 반영한 비전과 발전전략을 담은 청사진 제시, 사회·경제적 파급효과 분석, 특별법안 및 경기북부 자치권 및 기능 강화방안 등이 주요 연구과제다. 도는 오는 28일까지 입찰공고를 거쳐 연구기관이 선정되면 내년 1월 중 정책토론을 겸한 착수보고회를 시작으로 내년 12월까지 1년간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 추진을 위한 연구를 수행하게 된다.경기도는 김동연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