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27 (월)

  • 흐림동두천 21.2℃
  • 흐림강릉 20.6℃
  • 흐림서울 24.2℃
  • 흐림대전 23.7℃
  • 흐림대구 22.5℃
  • 흐림울산 23.2℃
  • 흐림광주 21.6℃
  • 흐림부산 23.5℃
  • 흐림고창 21.1℃
  • 흐림제주 23.6℃
  • 흐림강화 21.4℃
  • 흐림보은 21.0℃
  • 흐림금산 22.2℃
  • 흐림강진군 20.4℃
  • 흐림경주시 21.8℃
  • 구름많음거제 21.9℃
기상청 제공

성장현 구청장 취임 10주년 기념 전 직원 전통시장 방문

용산구, 구청장 취임 기념식 대신 직원 장보기 행사
- 7월 1일 성장현 구청장 취임 10주년 기념
- 구청 전 직원 나서 관내 7개 시장 방문, 장보기 행사
- 성 구청장도 용문시장 방문 예정



서울 용산구(구청장 성장현)가 오는 7월 1일 성장현 구청장 취임 10주년(민선7기 2주년) 기념식을 대신해 직원 전통시장 가는 날 행사를 연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지역 경제위기 극복에 동참하기 위해서다.

 구청 전 직원이 관내 7개 시장(용산용문시장, 이촌종합시장, 후암시장, 만리시장, 신흥시장, 보광시장, 이태원제일시장)을 나눠서 방문, 부서(동)별 지정 시장에서 장을 보거나 음식을 사먹는 방식이다.

 성장현 구청장도 이날 오후 효창동 이봉창 의사 기념관 공사 현장(효창동 286-7번지)을 점검한 뒤 직원들과 함께 용문시장을 찾기로 했다. 직접 장을 보고 상인들의 목소리도 듣는다. 

 구 관계자는 “민원 필수요원을 제하고 전 직원이 행사에 동참한다”며 “침체된 지역경제를 살리는 데 조금이나마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구는 지난 2013년부터 지금까지 8년 간 총 53번에 걸쳐 직원 전통시장 가는 날 행사를 운영해 왔다. 직원들의 물품·식음료 구매액은 총 8억원에 달한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2010년 민선5기 구청장 취임 이래 어느덧 10년이 흘렀다”며 “코로나19 비상 상황을 감안, 기념식 대신 직원 전통시장 가는 날 행사를 열고 지역 경제 살리기에 매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성 구청장은 용산 최초 4선 구청장이다. 복지, 교육, 안전, 문화관광, 지역경제, 지역개발을 아우르는 6개 분야 77개 공약으로 민선 2기와 5·6기에 이어 7기에 또 한 번 구민 재신임을 받았다. 

 민선 7기 주요 공약으로는 ▲용산 마스터플랜 ‘용산 광역중심 미래비전’ 추진 ▲대한민국 최초 치매안심마을 건립 ▲코레일과 MOU 체결, 대형병원 유치 ▲이봉창 의사 기념관 건립 ▲역사문화 박물관 특구 지정 ▲온전한 용산공원 조성 등이 있다. 

기획이슈

더보기
농어촌공사, 제50회 중앙운영대의원회 개최
한국농어촌공사(사장 김인식)는 23일 나주 본사 무궁화1실에서 「제50회 중앙운영대의원회」를 개최하고, 신임 중앙운영대의원 14명에 대한 위촉장 수여식과 공사 및 지역 현안사항에 대한 자문과 토론 시간을 가졌다. 중앙운영대의원회는 농업인의 참여를 통해 농업기반시설의 유지관리의 자율성과 효율성을 높여 대농업인 서비스를 강화하기 위해, 2000년에 만들어져 분기별 정기회의를 열고 있다. 특히, 올해 구성되는 제9기 중앙운영대의원은 농업인의 대표성을 강화해, 각 지역 현안과 농업인의 요구사항을 공사 경영에 반영할 수 있도록 했다. 이는‘농어민과 함께 농어촌을 위해’라는 슬로건을 바탕으로 현장중심 경영을 표방해 온 김인식 사장의 의지가 반영된 결과다. 한국농축산연합회 임형호 회장, 한국생활개선연합회 김인련 회장 등 신임 중앙운영대의원들은 공사 주요업무, 통합 물관리시대의 농업용수 관리방안 등의 설명을 듣고, 공사 경영진과 공사 현안에 대한 폭넓은 논의 및 농어촌 발전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김인식 사장은 “농어업·농어촌 환경 변화에 따라 공사도 여러 면에서 패러다임의 전환이 필요하다”며 “농어업인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농어업인이 체감할 수 있는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지역네트워크

더보기
허태정 시장 7.26일“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전환.차원에서 시민게 간곡한당부
○ 사랑하는 대전시민 여러분 ○ 연일 계속되는 코로나 방역에 솔선하여 참여해 주시고묵묵히 인내해 주신데 대해, 먼저 고맙다는 말씀을 드림 ○ 우리 지역에 2월 21일 코로나 첫 환자가 발생한 이후 어느덧 5개월이라는 시간이 흘렀음 ○ 전문가 분들의 얘기를 들어보면향후 1년 혹은 2년 동안은 코로나와 함께하는일상이 이어질 거라는 전망임□ 고강도 생활 속 거리두기 평가 ○ 우리시가 6. 15. 코로나 집단감염이 발생한 후 고강도 생활 속 거리두기를 시행한지 한 달이 지났음 ○ 시민 여러분께서 어려운 가운데서도 기꺼이 일상을 희생하면서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에 함께 해주신 덕분에우리 지역의 감염 확산 차단의 효과가 분명히 나타나고 있음 ○ 고강도 생활 속 거리두기를 시작한, 첫 2주간의 일 평균 확진자 수는 4.7명 이었으나,최근 2주 동안은 0.5명으로 89%가 감소하였으며,7월 19일 이후에는 한 명도 발생하지 않았음 ○ 그리고 감염경로가 확인되지 않는 사례도 최고 17%까지 치솟기도 하였지만,최근에는 방역망 내에서 안정적으로 관리되고 있음 ○ 한때, 집단감염 발생으로 위험한 상황에 직면하기도 하였지만집합금지 등 선제적인 방역조치와 폭 넓은 전수조사를 통해추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