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1 (목)

  • 맑음동두천 8.3℃
  • 구름조금강릉 8.5℃
  • 맑음서울 11.2℃
  • 맑음대전 10.2℃
  • 구름많음대구 11.7℃
  • 흐림울산 12.6℃
  • 맑음광주 12.0℃
  • 구름많음부산 13.5℃
  • 맑음고창 10.0℃
  • 구름조금제주 14.6℃
  • 구름많음강화 10.2℃
  • 구름조금보은 7.5℃
  • 맑음금산 8.6℃
  • 구름많음강진군 12.2℃
  • 흐림경주시 12.0℃
  • 구름많음거제 14.2℃
기상청 제공

조선해양수산

“광안대교 관광자원화 방안 모색 정책토론회”개최

◆ 부산의 해양관광 활성화 도모를 위한 광안대교의 관광자원화 방안
모색과 행정·제도적 문제점 검토 및 지원방안 논의
◆ 2019. 10. 7(월) 14:00, 부산시의회 대회의실(2F)


 부산시의회 해양교통위원회(위원장 남언욱)는 오는 7일(월) 시의회 대회의실에서 부산의 대표 상징물인 광안대교의 관광자원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정책토론회를 개최한다.

 천혜의 해상공간을 가진 전국 최고의 해양도시인 부산은 그동안 내륙관광 집중과 대표적인 볼거리와 즐길거리가 없어 글로벌 해양관광도시로서의 성장 한계를 극복하지 못했다.
 이에 시의회는 해양관광산업의 활성화를 위한 광안대교의 관광자원화 방안을 모색해보고 이에 따른 행정적, 제도적 문제점 검토와 전반적인 지원방안 등을 함께 논의하고자 이번 토론회를 마련하였다.

토론회는 동서대 강해상 교수의 “광안대교 관광자원화 방안”에 대한 주제발표에 이어 남언욱 위원장을 좌장으로 최도석(시의원), 이동호(시의원), 김은영(부산일보 논설위원), 곽재훈[(사)걷고싶은 부산 상임이사], 나호주(부산관광공사 상임이사), 조용래(부산시 관광마이스산업국장), 김효경(부산시 건설행정과장), 조규호(부산시설공단 기반시설본부장) 등 8명의 지정토론자가 열띤 토론을 펼칠 예정이다.

 토론회를 주최한 해양교통위원회 남 위원장은 “이번 정책토론회를 통해, 교량을 직접 걸으면서 주변 해안경관을 조망할 수 있는 호주의 하버브릿지, 샌프란시스코 금문교와 더불어 교량 주탑까지 올라 도시전체를 관람할 수 있는 일본 아카시 해협대교와 견주어 볼거리 즐길거리에서 손색이 없고 명실상부한 부산 해양관광의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할 수 있는 광안대교가 될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이 제시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김경수 경남도지사, 대한민국 시도지사협의회 제45차 총회 참석
김경수 경상남도지사는 5월 18일 광주 국립아시아문화전당에서 열린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회장 권영진 대구시장) 제45차 총회에 참석했다. 그간 시도지사협의회에서는 코로나19 방역 및 공공의료 체계 제도개선 건의와 긴급재난지원금 관련 시·도지사 공동 입장문 발표 등 주요 현안에 대해 협력해왔다. 이번 총회에서는 시·도지사 16명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경제위기 극복을 위한 정책 및 지역경제 활성화 방안을 논의하고, 지방분권 추진을 위한 과제도 점검했다. 참석한 시·도지사들은, 앞으로는 위기에 빠진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한 논의를 확대키로 하고, 다양한 정책을 발굴하여 정부와 국회에 건의하기로 했다. 이 자리에서 김 지사는 각 시·도에 관용헬기 도입 또는 노후기 교체 시 국산헬기 ‘수리온’을 구매해 줄 것을 요청했다. 특히 소방헬기 입찰 시 자격조건을 외국산헬기로 정해놓기도 하는 현 상황을 지적하며, “경쟁력을 갖추고 있는 우리 ‘수리온’이 최소한 입찰에는 참여할 수 있도록 해 공정한 경쟁을 할 수 있도록 해달라”고 요청했다. 또 예전 마린온 사고는 부품자체의 불량 때문이었고 해당 회사의 과실이 원인이었음을 설명하며, 수리온의 안전성도 염려할 필요가 없다고 덧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