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8 (목)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인천시, 자원순환센터 확충위한 제1차 지원협의회 열려

- 직매립 금지 대비 시-군·구 폐기물 정책 협의․조정 기구 기능 -
- 주민 의견 수렴 거쳐 올해 안에 군구별 자원순환센터 확충 등 대책 마련 -


인천광역시는 2월 27일 군·구 주도 자원순환센터 확충에 행정·재정적인 지원을 하는 실무 협의·조정기구인 「자원순환정책 지원협의회」 첫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는 앞서 지난 1월 25일 유정복 시장이 자원순환센터를 군·구 주도의 확충 체계로 전환하고 책임주체를 회복하겠다는 ‘자원순환센터 확충 정상화’ 발표 후 공식적인 첫 회의다.

이날 회의에서는 시 환경국장이 주재하고 시 자원순환과장과 군·구 담당과장이 회의에 참석한 가운데, 앞으로의 협의회 운영계획과 군·구에서 수립해야 하는 생활폐기물 처리대책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김철수 시 환경국장은 “시는 자원순환센터 확충을 위해 군·구와 함께 지속적으로 노력할 예정으로 군·구별 대책마련에 대한 의견제시와 조정은 물론 행정적·재정적 지원에 적극 나서겠다”며 “각 군·구에서도 자원순환센터 건립의 책임주체로서 적극 나서 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협의회는 이번 킥오프 회의 이후 월 1~2회 정기회의와 수시회의, 현장견학, 주민의견 수렴 간담회 등 발 빠르게 움직일 예정이다. 앞으로 ▲직매립 금지 대비 군·구 폐기물처리 대책 협의·조정 ▲군·구별 자원순환센터 설치 관련 조정 및 지원 ▲주민수용성 확보를 위한 인식 개선 ▲숙의, 공론화 등 주민의견 수렴 ▲입지지역에 대한 인센티브 마련 등을 논의하게 된다.

협의회는 3월부터 군·구별 자체 처리대책 논의를 시작하고, 4~8월 군·구별 주민 의견수렴 등을 거쳐 8~9월에는 추진방향을 확정하고 올해 안에 각 군·구별 폐기물 처리대책을 수립해 절차가 진행되도록 속도감 있게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관련사진> 자원순환센터 조감도

 


                     <참고> 자원순환정책 지원협의회 개요 1



참고

 

협의회 운영() 개요


□ 구성·운영(안)
  ○ (명칭) “자원순환정책 지원협의회”
  ○ (구성) 위원장 포함 15~17명
    - 위원장: 환경국장  1명
    - 위원: 자원순환과장, 군·구 과장  11명  ※ 간사 : 자원순환시설팀장
    - 자문위원 : 전문가 또는 시민단체 등  3~5명(필요시 추후 위촉)

  ○ (운영기간) ‘24. 2. ~ 군구별 추진방향 확정시(협약체결 등)
  ○ (운영방법) 필요할 경우 분과위원회, 실무협의회* 개최
    - 정기 : 월1~2회(필요시 추가 가능)
    - 수시 : 논의 안건 발생 시
     * 분과위원회(시-해당 군·구), 실무협의회(자원순환과장주재, 군·구 팀장)

  ○ (논의내용)
    - 직매립 금지 대비 군·구 폐기물 처리대책 논의, 협의·조정
    - 군·구별 자원순환센터 설치 관련 조정 및 지원
    - 주민수용성 확보 방안 및 주민 인식 개선 사업 
    - 군·구별 숙의·공론화 등 주민 의견 수렴 방안 
    - 생활폐기물 감량화 추진 계획
    - 입지 내 지역 인센티브 마련 등

 

< 자원순환정책 지원협의회 >

 

 

 

 

 

위원장

 

환경국장

 

 

 

 

 

 

 

 

 

 

 

 

(자원순환과장)

 

·

(과장)

 

자문위원

(전문가, 시민단체 등)

 

 

 

 

 

- 자원순환 시행계획 수

- 자원순환 목표 설정 관

- 자원순환센터 확충 위한 조정·지원 역

 

- 생활폐기물 처리대책

수립

- 군구 생활폐기물 처리

대책 논의 등

 

- 자원순환정책 자문

- 자원순환센터 확충

등 자문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2024 대전 0시 축제, 행사운영 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대전시는 18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이장우 시장과 축제추진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2024 대전 0시 축제’행사운영 대행 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는, 오는 8월 9일부터 17일까지 9일간 진행되는 행사의 추진 방향과 주요 프로그램 내용을 용역업체로부터 듣고 위원들 의견을 수렴하는 자리로 진행됐다. 올해 대전 0시 축제는 대전의 과거·현재·미래로 떠나는 시간여행축제라는 테마를 유지하면서, 지난해 미흡했던 콘텐츠를 대폭 보강하는 쪽으로 가닥을 잡았다. 주요 콘텐츠로는 ▲매일 색다른 주제로 진행되는 9일 9색의 대규모 길거리 퍼레이드 ▲지역예술인과 함께하는 도심 속 문화예술 D-컬처 페스티벌 ▲매일 밤 최정상급 뮤지션이 펼치는 K-POP콘서트 ▲과학수도 대전의 위상을 뽐낼 혁신과학 기술 전시‧체험 ▲온 가족이 함께 즐기는 가족테마파크존 운영 ▲꿈씨 패밀리가 총출동하는 꿈돌이 동산 포토존 등이 있다. 회의에 참석한 위원들은 지난해 첫 행사를 반면교사 삼아, 시민 불편 최소화를 위한 교통통제 방안, 인파 밀집에 따른 안전관리 대책, 원도심 경제 활성화를 위한 먹거리존 확대 등 성공적인 축제 개최를 위한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시는 보고회에서 논의된 의견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
양주시, ‘2024년 양주시 집중안전점검’ 추진
양주시(시장 강수현)가 오는 4월 22일부터 6월 21일까지 관내 재난 및 안전관리를 위한 ‘2024년 양주시 집중안전점검’에 나선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점검 대상은 ▲상하수도시설, ▲저수지, ▲산사태 위험지역, ▲ 유원시설 등 11개 분야 95개 소이다. 시는 집중 안전 점검의 총괄 조정을 위해 박성남 부시장으로 단장으로 하는 ‘양주시 집중안전점검 추진단’을 구성하고 소관 시설물의 분야별 전문가와 함께 민관합동으로 안전 점검을 시행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점검 대상 외에도 시민이 자율적으로 안전을 점검할 수 있도록 오는 22일부터 순차적으로 주택 및 다중이용시설 자율 안전 점검표를 배포하며 점검이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소규모 시설 등 안전관리 사각지대에 대해 시민이 직접 안전 점검을 신청하는 ‘주민점검 신청제’를 운영해 시민이 함께 참여하고 소통하는 실효성 있는 집중 안전 점검 구현에 나선다고 덧붙였다. 점검 결과는 ‘안전관리통합공개시스템’과 ‘양주시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위반 사례는 개별법에 따라 행정처분하고 개선이 필요한 시설에 대해선 신속히 보수보강도 추진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집중 안전 점검을 통해 시민 안전과 직결된 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