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1 (목)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수도권매립지 땅속에서 2900만원 돈뭉치 발견

폐기물 매립 중 검은 비닐 봉지서 발견, 주인 확인


수도권매립장 땅속에서 2900만원의 돈뭉치가 발견돼 화제다.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는 현재 매립 중인 3매립장 D블럭 아래에서 5만원권 한묶음(100) 5매와 훼손된 5만원권 지폐 여러 장을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고, 주인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관계자에 따르면 폐기물 하역 근무자가 불도저를 이용, 상향 매립을 하던 중 바닥에 흩어져 있는 5만권 2장을 발견해 주변을 확인한 결과 묶음 돈다발과 훼손된 지폐가 흩어져 있었다고 전했다.

이후 하역 현장에서 감독 업무를 하던 주민검사관과 공사 직원이 관련 규정에 따라 신속히 경찰에 신고, 인천서부경찰서 검단지구대에서 출동해 현금다발을 회수해 갔다.

경찰은 돈 다발을 담은 검은 비닐봉지 안에서 청약종합저축 예금 확인서 등이 발견돼 신원 확인을 곧바로 실시했다.

회수된 금액은 총 2900만원으로 돈 다발 주인은 경기도 시흥시에 사는 주민으로 확인됐다.

김학현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반입검사부장은 주인을 찾아 정말 다행이다. 앞으로도 이런 일이 생기면 관련 규정에 따라 처리할 것이라고 말했다.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