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0 (토)

  • 흐림동두천 27.8℃
  • 구름많음강릉 29.5℃
  • 흐림서울 29.6℃
  • 구름조금대전 30.7℃
  • 구름많음대구 29.8℃
  • 구름많음울산 29.6℃
  • 구름많음광주 29.3℃
  • 구름많음부산 27.5℃
  • 구름많음고창 29.4℃
  • 맑음제주 33.2℃
  • 흐림강화 27.0℃
  • 구름많음보은 28.0℃
  • 구름많음금산 30.0℃
  • 구름많음강진군 30.1℃
  • 구름많음경주시 30.9℃
  • 구름많음거제 27.4℃
기상청 제공

조선해양수산

이번 주말엔 싱싱한 수산물이 가득한 노량진 수산시장으로 오세요!

- 수산물 할인행사, 맨손활어잡기 행사 등 다양한 프로그램 진행


  해양수산부(장관 조승환)는 수산물 소비 활성화를 위해 9월 23일(토)부터 24일(일)까지 이틀간 국내 최대 규모의 수산시장인 서울 노량진수산시장에서 ‘수산대축제’를 개최한다. 

    * 행사 시간 : 9. 23.(토) 13:00 ∼ 20:00 / 9. 24.(일) 13:00 ∼ 17:00

  이번 축제는 해양수산부와 수협중앙회가 추석을 앞두고 국민들이 맛 좋은 제철 수산물을 직접 보고, 할인된 가격에 구입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기획되었다. 행사기간 동안 국민들은 수산대축제 행사장에서 최대 50% 할인된 가격으로 수산물을 구입할 수 있으며, 구입 금액에 따라 온누리 상품권으로 최대 2만 원까지 환급도 받을 수 있다. 

  이와 함께, 수산물 경매체험, 맨손활어잡기, 수산시장 도장찍기 여행, 수산물 경품행사 등 다양한 부대행사가 마련되어 있어 노량진을 찾은 방문객에게 먹거리와 즐길거리를 함께 제공한다. 또한, 선선한 가을밤의 정취와 축제 분위기를 한층 돋울 테이, 노브레인, 조정민 등 인기가수들의 축하공연도 예정되어 있다. 

  조승환 해양수산부 장관은 “우리 수산물을 사랑해주시는 국민 여러분께 작게나마 보답하고자 이번 행사를 준비했다.”라며, “이번 주말 노량진 수산대축제에 가족, 친구들과 함께 오셔서 우리 수산물과 준비된 행사들을 마음껏 즐기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참고 1

 

             노량진 수산시장 수산대축제 포스터




참고 2       

 

             노량진 수산시장 수산대축제 포스터



참고 3

 

           노량진 수산시장 수산대축제 주요 프로그램


  시식·할인행사

 ㅇ(온누리상품권 환급) 노량진수산시장에서 국내산 수산물을 구매하면 구매금액의 40%(최대 2만원)를 온누리상품권으로 환급

    * 환급금액 : 25,000원 구매 시 1만원, 50,000원 구매 시 2만원

 ㅇ(할인판매) 방문객이 부담 없이 우리 수산물을 즐길 수 있도록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하는 먹거리 부스 운영(시가 대비 최대 50% 할인)

    * 수산물을 활용한 다양한 요리를 맛볼 수 있는 시식 행사도 병행

  체험·부대 행사

 ㅇ(수산물경매 체험) 실제 수산물 경매에서 활용되는 경매 수신호를 사용해 수산물을 구매하는 체험 프로그램 운영

 ㅇ(맨손활어잡기) 어린이를 동반한 방문객을 위해 맨손으로 활어를 잡을 수 있는 대형 수조를 설치하고, 회 손질 서비스 제공

 ㅇ(인생네컷) 대학생 홍보단(홍익대 광고동아리)과 협업을 통해 바다와 수산물을 상징하는 배경에서 셀프 촬영할 수 있는 공간 조성

 ㅇ(수산시장 스탬프 투어) 행사장 방문객의 수산시장 방문 유도를 위해 수산시장에 스탬프를 설치하고, 스탬프 완성 시 경품 제공

 ㅇ(축하공연) 테이, 노브레인 등 인기가수를 초청해 먹거리 장터에서 수산물과 함께 흥겨운 분위기를 즐길 수 있는 ‘맛있는 콘서트’ 실시

    * 공연시간 : 9.23(토) 18:00~20:00 / 초청가수 : 테이, 노브레인, 조정민, 재하 등 8팀

   정책 홍보 행사장 내 별도 정책홍보관 운영(주제별로 각 1부스)

 

 ㅇ(안전성 홍보) 수산물 방사능 검사과정, 해류이동과정 등 국민이 궁금해하는 정보를 제공하는 부스 운영

 ㅇ(어촌관광) 추석 연휴와 가을철에 방문하기 적합한 어촌관광지(어촌체험휴양마을, 어항 등)를 소개해 서울시민의 어촌방문 유도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보령에 ‘서울 골드시티’ 만든다
충남도가 서울시와 손잡고 보령에 서울시민이 이주해 거주할 수 있는 ‘신도시’를 만든다. 소멸 위기에 처한 지방으로의 인구 유입과 지역경제 활성화, 서울 지역 청년·신혼부부 주택난 완화 등의 효과가 기대된다. 김태흠 지사는 17일 도청 프레스센터에서 오세훈 서울시장, 김동일 보령시장, 김병근 충남개발공사 사장, 김헌동 SH서울주택도시공사 사장 등과 서울-지방 상생형 순환주택 사업(골드시티) 추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골드시티는 소멸 위기 지방도시 활성화와 서울의 주거 문제를 동시에 해소하기 위해 서울시가 도입·추진 중인 사업이다. 서울을 떠나 보다 여유롭게 ‘인생 2막’을 보내고 싶은 서울시민에게 주택연금 등과 연계해 지방 신규 주택 및 생활비를 공급하고, 이들이 보유한 서울시 내 주택은 서울주택도시공사가 매입 또는 임대해 청년이나 신혼부부에게 재공급하는 방식이다. 협약에 따르면, 5개 기관은 △도내 보령 등 골드시티 후보지 조사 및 선정 △골드시티 협약 기관별 역할 분담 및 실무협의체 구성·운영 △골드시티 효과 분석 공동연구 추진 등을 협력·지원키로 했다. 구체적으로 도와 서울시 등은 보령시 일원에서 도시개발사업을 추진, 3000세대 규모의 신규 주택과 관광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