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7 (화)

  • 구름조금동두천 0.5℃
  • 구름조금강릉 0.1℃
  • 구름조금서울 3.2℃
  • 맑음대전 4.2℃
  • 맑음대구 3.5℃
  • 구름많음울산 3.8℃
  • 구름조금광주 4.9℃
  • 구름조금부산 4.1℃
  • 구름조금고창 0.8℃
  • 구름많음제주 6.2℃
  • 구름많음강화 2.1℃
  • 맑음보은 2.4℃
  • 맑음금산 -0.1℃
  • 구름조금강진군 2.6℃
  • 맑음경주시 2.3℃
  • 구름많음거제 5.5℃
기상청 제공

울산시‘3디(D)프린팅 품질평가센터’개소

3디(D)프린팅 소재 상용화 품질평가기준 마련 등 지원


  울산시는 9월 27일 오후 3시 남구 두왕동 울산테크노산단에서 3디(D)프린팅 소재 품질평가를 전담할 ‘3디(D)프린팅 품질평가센터’ 개소식을 갖고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이날 개소식은 이채익 국회의원을 비롯한 울산시의회 산업건설위원회 위원, 3디(D)프린팅 연구기관장, 3디(D)프린팅 관련 기업 관계자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추진경과 보고, 유공자 표창과 테이프 커팅식, 기반시설 관람 등으로 진행된다.
  유공자 표창에서는 △(주)지이엠플랫폼 권현진 대표 △(주)정록 이수연 대표 △(주)라오닉스 장현석 대표 △울산대학교 김진천 교수 △울산테크노파크 김종헌·장대익 연구원 등 6명이 시장 표창을 수여 받는다.
  ‘3디(D)프린팅 품질평가센터’는 지난 2019년 4월부터 총 208억 원의 사업비가 투입돼 울산테크노일반산업단지에 부지 3,219㎡, 건축연면적 2,769㎡ 규모의 품질평가동(지하 1층, 지상 3층)과 소재물성시험동(지상 2층) 등 2개 동으로 건립됐다.
  이곳에는 3디(D)프린팅 소재 시험·평가를 위한 장비 22종이 구축됐으며 소재 품질과 적합성 평가 등 120건의 기업지원을 하게 된다.
  한편, 울산테크노일반산단은 울산과학기술원, 울산대학교 등 3디(D)프린팅 관련 대학과 다수의 3(디)D프린팅 기업과 연구기관들이 집적되어 있는 국내 최대 규모의 3디(D)프린팅 특화지역이다.
  이곳에는 3디(D)프린팅 품질평가센터 등 4개의 센터가 건립돼 3디(D)프린팅 산업 기반을 구축하게 된다. 
  지난 2021년 2월 개소한 3디(D)프린팅 벤처집적 지식산업센터에는 21개 기업이 입주해 있으며, 한국생산기술연구원 울산본부에서는 오는 10월 3디(D)프린팅 제조공정센터를 개소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울산과학기술원에서 지난 8월 기공식을 가진 3디(D)프린팅 융합기술센터가 오는 2023년 12월 준공되면 울산시가 추진중인 3디(D)프린팅 클러스터가 완성될 것으로 기대된다.
  노동완 혁신산업국장은 “4개의 연구센터가 각 기관의 특성에 맞게 3디(D) 프린팅 연구개발과 지원사업 등을 효과적으로 추진하고 상호 연계해 자동차, 조선, 화학, 에너지 등 울산의 주력산업을 고도화해 미래 성장을 견인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붙임 : 사업 현황. 끝.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다음달 23일 땅끝마을 달마산서 달마고도 힐링축제
땅끝에서 시작되는 한반도의 봄 기운을 즐겨보자. 해남군은 다음달 23일‘2024 땅끝해남 달마고도 힐링축제’를 개최한다. 올해 축제는‘자연 그대로의 힐링, 달마고도’라는 주제로 땅끝생태가 그대로 살아있는 달마고도만의 정취를 담아 자연과 사람이 어우러지는 친환경 힐링 축제로 마련된다. 이에따라 축제장에서 발생하는 일회용품과 폐기물을 최소화하며, 달마고도 자체를 즐기는 노르딕 워킹 등 다양한 힐링 프로그램을 계획하고 있다. 축제는 신록이 물들기 시작하는 수려한 달마고도 걷기 행사를 시작으로, 숲속 음악회, 즉석 공연, 해남 특산물을 판매하는 달마장터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특히 개막식에서는 씨앗을 품은 친환경 종이비행기를 날려 새봄을 시작하며, 참가자들이 달마고도 곳곳에 나무를 심는 식목일 기념행사도 함께 진행된다. 달마고도는 해남군 달마산 17.74㎞를 감아도는 둘레길로, 땅끝마을 아름다운 절 미황사와 수천개의 바위들이 쏟아져 내린 너덜, 다도해가 한눈에 보이는 전망 등으로 최고의 명품길로 꼽히고 있다. 중장비를 동원하지 않고 순수 인력으로만 만들어 가장 걷기 편하게 조성하는 한편 달마산 12암자를 잇는 옛길의 이야기를 담아 한국의 산티아고로 일컬어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
“생활체육 즐기며 건강한 삶 살아요!”
충남도는 도민의 건강과 즐거운 여가선용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올해도 맞춤형 생활체육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라고 26일 밝혔다. 현재 운영 중인 프로그램은 누구나 쉽게 참여할 수 있는 ‘찾아가는 지도활동’과 ‘계층별 맞춤형 생활체육’ 서비스이다. 먼저, 찾아가는 지도활동은 시군에 배치된 생활체육지도자와 장애인 생활체육지도자들이 공공체육시설과 복지시설, 노인복지관, 국공립 유치원, 장애인전용체육시설, 특수학교 등을 방문해 지도하는 방식이다. 도는 15개 시군에 생활체육지도자 191명과 장애인 생활체육지도자 127명 총 318명을 배치했으며, 축구 등 구기종목은 물론 줄넘기, 에어로빅, 놀이체조 등 원하는 종목을 선택해 배울 수 있다. 계층별 맞춤형 생활체육은 어린이체능교실, 청소년체련교실, 장수체육대학, 청소년클럽대항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시군별로 4개에서 14개 교실을 운영 중이고, 구기종목과 킥복싱, 롤러스포츠, 줄넘기, 태권도, 합기도, 게이트볼 등 나이에 맞는 생활체육을 즐길 수 있다. 두 프로그램 모두 별도의 신청절차는 없으며, 도·도체육회·시군체육회 누리집 공지사항에서 프로그램 운영계획을 내려받아 장소와 종목, 시간 등을 확인 후 일정에 맞춰 방문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