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7 (수)

  • 구름조금동두천 6.0℃
  • 맑음강릉 7.3℃
  • 맑음서울 6.7℃
  • 구름많음대전 6.2℃
  • 구름많음대구 7.3℃
  • 구름조금울산 8.4℃
  • 맑음광주 8.2℃
  • 맑음부산 9.0℃
  • 맑음고창 9.0℃
  • 구름많음제주 12.5℃
  • 맑음강화 6.4℃
  • 구름많음보은 6.2℃
  • 흐림금산 6.7℃
  • 맑음강진군 9.7℃
  • 구름많음경주시 8.7℃
  • 맑음거제 8.8℃
기상청 제공

관광객 500만 명 유치 위한 노을전시관 사업현장 방문

유미자 부군수, 분홍나루 노을전시관 건립공사 신속 추진 지시


  지난 28일 유미자 부군수가 고바우공원을 방문해 분홍나루 노을전시관 건립공사 추진현황 점검에 나섰다.

현재 공사 진행 중인 분홍나루 노을전시관은 연면적 712.44㎡의 3층 건물로 1, 2층은 노을전시관, 3층은 노을카페와 스카이워크 등 전망대가 조성된다.

지금까지 스카이워크 기둥 설치를 완료했으며, 2, 3층은 골조설치 작업 중에 있다. 올해까지 건물을 준공하고 내년 상반기까지 1, 2층 내부 전시를 완료할 예정이다. 

한편 순천국토관리사무소와 강진군이 공동으로 추진 중인 스마트 복합쉼터 조성사업은 도로 이용자들의 졸음쉼터 및 지역홍보, 특산물 판매장 등 지자체 특화시설을 결합하고, 사물인터넷, 신재생에너지 등 첨단기술을 접목한 융복합 쉼터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지난 3월 국토부 공모사업에 선정돼 5월 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현재 순천국토관리사무소에서 설계 공모를 진행하고 있으며, 약 3개월의 설계 기간을 거쳐 올해 말 착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유미자 부군수는 “민선 8기 관광객 500만 명 달성을 위해서 분홍나루 노을 전시관 건립공사와 스마트 복합쉼터 조성공사를 신속하게 추진해 강진군의 새로운 랜드마크로 만들 것”이라며, “지역 주민과 많은 관광객이 강진의 아름다운 노을을 볼 수 있도록 적극 추진하겠다”고 전했다.



















※ 사진설명 : 김학동 문화관광실장이 유미자 부군수에게 추진상황을 설명하고 있다.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
부산시, 부산불꽃축제 재개에 따라 숙박업소 집중 지도·점검 나선다!
수영구 주민 A 씨는 제17회 부산불꽃축제가 재개됨에 따라, 이를 관람하기 위해 인근 숙박업소를 예약했지만, 요금 인상 등을 이유로 일방적인 예약취소 요구를 받았다. 하지만, 부산시와 자치구·군이 ‘숙박업소 집중 지도·점검’에 나서면서 A 씨는 정상적으로 부산불꽃축제를 관람할 수 있게 됐다. 부산시(시장 박형준)는 제17회 부산불꽃축제 재개에 따라 12월 5일부터 17일까지를 ‘숙박업소 집중 지도·점검기간’으로 정하고, 행사 개최지 인근인 수영구와 해운대구를 중심으로 시 전역 숙박업소를 집중 지도·점검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 집중 지도·점검은 지난 10월 열린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기원 BTS 콘서트에 준하는 숙박업소 불공정 거래행위 예방·대응을 통해 오는 17일 열리는 제17회 부산불꽃축제를 성공적으로 개최하기 위해 진행된다. 중점 점검사항은 ▲ 요금표 게시 및 게시요금 준수여부 ▲ 객실청결 등 공중위생관리법 준수여부 등이며 ▲ 과도한 숙박요금 인상 ▲ 기존 숙박예약 고객 대상 예약 변경 또는 일방 취소 요청 자제 등 숙박업소 대상 계도 활동도 병행한다. 점검반은 자치구·군별 공중위생담당자와 명예공중위생감시원 등으로 구성되며, 행사 개최지 인근인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