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7 (금)

  • 맑음동두천 18.5℃
  • 구름조금강릉 20.2℃
  • 맑음서울 20.2℃
  • 맑음대전 21.9℃
  • 맑음대구 25.9℃
  • 맑음울산 25.5℃
  • 맑음광주 21.4℃
  • 맑음부산 23.4℃
  • 맑음고창 19.6℃
  • 맑음제주 22.7℃
  • 맑음강화 16.1℃
  • 맑음보은 21.3℃
  • 맑음금산 20.4℃
  • 맑음강진군 21.0℃
  • 맑음경주시 25.5℃
  • 맑음거제 22.2℃
기상청 제공

강원 정선군 야간산불, 2시간만에 진화완료

- 산림청, 산불전문진화대 등 산불진화인력 긴급투입 진화완료 -

URL복사

□ 산림청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는 14일 오후 18시 53분 강원도 정선군 정선읍 귤암리 산39 일원에서 산불이 발생하여 2시간만에 진화 완료하였다고 밝혔다.
   
□ 산림당국은 산불진화인력 88명(산불특수진화대 12명, 산불전문진화대 37명, 공무원 10명, 소방 17명, 기타 12명)을 긴급 투입하여 20시 55분 진화를 완료하였다. 

□ 이번 산불은 만지산 자락 하단부에서 발생하였고 급경사 및 영하 9도의 강추위로 진화에 어려움이 많았으나, 산불특수진화대 및 소방대원 등이 총동원되어 방화선을 구축하고 진화를 완료하였다.

□ 산림당국은 이번 산불로 산림 약 1.0ha가 소실된 것으로 추정하고 있으며, 잔불진화 후 현장조사를 통해 정확한 원인과 피해면적을 파악하는 한편, 산불가해자 검거에 나설 계획이다.

□ 산림청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042-481-4119) 고락삼 과장은 “불이 재발화되지 않도록 뒷불 감시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 했다. 또한 “사소한 부주의로 인해 발생한 산불이라도 산불 가해자는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질 수 있으므로 산림 안팎에서 불씨 관리를 철저히 해주시기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현장사진 : 강원 정선 산불



현장사진 : 강원 정선 산불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
하동 금남·진교 앞바다에 볼락 방류
하동군은 침체된 수산업에 활력을 불어넣고, 수산자원 기반조성을 통한 어업인의 소득증대에 기여하고자 지난 25일 금남면 대도·구노량·대치·송문해역과 진교면 술상해역에서 볼락 치어 8만여마리를 방류했다고 26일 밝혔다. 총 사업비 3000만원을 들여 추진한 이번 방류에는 하동군, 경남도수산안전기술원 남해지원, (사)한국수산종자산업 경남협회 관계자, 어촌계 관계자 등 20여명이 참여했다. 이번에 방류한 볼락 치어는 지난 1월 어미로부터 수정란을 받아 5개월 이상 키운 것으로, 전장 5㎝ 이상 크기이다. 볼락은 경남의 대표적인 연안 정착성 어류로 암초가 많은 연안 해역에 주로 서식하는 고부가가치 어종이다. 특히 지역어업인들과 낚시꾼들이 선호하고 남해안 일원에서는 구이 및 매운탕용으로 인기가 있어 연안어가의 소득원으로 자리매김한 대표적 어종이기도 하다. 군은 체계적이고 지속적인 수산종자 방류사업을 펼쳐 수산자원 감소에 따른 어업인의 어려움을 해소하고 소득증대를 위해 어업인이 선호하는 정착성 어종을 선정·방류할 계획이다. 군은 또 어업질서 확립을 위해 금지체장 포획행위 등 불법어업 예방을 위한 지도·단속에도 노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어업인이 수산자원에 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