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5 (목)

  • 맑음동두천 16.8℃
  • 구름많음강릉 17.5℃
  • 맑음서울 16.9℃
  • 구름조금대전 19.1℃
  • 구름조금대구 17.9℃
  • 흐림울산 14.4℃
  • 맑음광주 18.8℃
  • 흐림부산 14.7℃
  • 맑음고창 17.0℃
  • 구름많음제주 17.4℃
  • 맑음강화 12.4℃
  • 구름조금보은 17.4℃
  • 맑음금산 19.1℃
  • 구름많음강진군 16.3℃
  • 구름많음경주시 15.8℃
  • 흐림거제 14.8℃
기상청 제공

사천시, 2021년 청년정책 시행계획 수립

- 5개년 기본계획을 바탕으로, 청년정책의 추진동력을 마련 -

URL복사

   


사천시가 청년의 활동·참여 활성화와 삶의 질 향상을 위해 ‘2021년 청년정책 시행계획’을 수립했다.


시는 올해 청년정책 사업으로 지난해 수립된 ‘사천시 청년정책 5개년 기본계획’을 토대로 4개 분야 24개 세부사업을 시행할 계획이다. 55억 1900만원의 예산이 투입된다.

청년정책 분야로 청년친화도시 및 공모사업활성화, 청년정책 거버넌스 활성화 등 3개 사업, 일자리 지원강화 분야로 현장맞춤형 항공MRO 인력양성사업, 대학생 여름 아르바이트 등 13개 사업을 추진한다.

그리고, 청년주거·생활 지원 분야는 맞춤형 청년주택 지원, 청년월세 지원 등 4개 사업, 문화·여가활동 활성화 분야는 청년문화체육 동아리 지원 등 4개 사업이다. 

특히, 올해는 청년들의 주거부담 경감을 통한 지역 내 정착을 유도하기 위해 맞춤형 청년주택과 청년월세 지원사업 등을 추진한다.

맞춤형 청년주택사업은 총 16억원의 사업비(도비 8억원, 시비 8억원)로 신축한 임대주택을 청년들에게 주변 시세의 절반 정도의 임대료를 받고 공급하는 사업이다. 이 청년주택사업은 경상남도 공모사업인데, 사천시가 선정됐다.

올해 신규사업인 청년월세 지원사업은 주거비 부담으로 생활고를 겪는 청년세대에 임차료를 보조해 주는 사업으로 월 15만원의 월세를 10개월간 지원하게 된다.

아울러, 청년들의 일자리 창출을 통한 지역 내 정착을 위해 기존 청년 일자리 사업들과 더불어 현장맞춤형 항공MRO 인력양성사업도 올해 신규사업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경상남도, 경남테크노파크, 한국폴리텍대학, 한국항공서비스와 업무협약을 맺고, 항공분야 졸업예정자와 취업예정자에게 현장중심의 교육과 취업컨설팅 등 다양한 지원을 통해 항공MRO 육성기반을 마련하게 된다.

 김현수 혁신법무담당관은 “2021년 청년정책 시행계획을 토대로 청년들이 정말 필요로 하는 정책을 추진하고 홍보할 예정다. 청년들이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통로를 통해 적극적으로 정책을 제안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기획이슈

더보기

지역네트워크

더보기
하동세계차엑스포조직위-경남농업인 3단체 성공 맞손
하동세계차엑스포조직위원회는(위원장 김경수 도지사)는 지난 14일 조직위 2층 소회의실에서 한국농촌지도자경상남도연합회(회장 박상문), 한국생활개선경상남도연합회(회장 공길여), 한국4-H경상남도본부(본부장 김종철)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조직위가 체결한 최초의 업무협약으로, 엑스포의 성패를 좌우할 관람객 유치를 위한 첫 행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이번 협약은 농촌지도자경상남도연합회 등 3개 농업인단체가 농촌을 지켜나갈 후계 세대 육성을 위해 창립됐고, 하동세계차엑스포는 미래세대를 위한 차(茶)를 주제로 하는 행사라는 점에서 기관 간의 공통점을 확인하고 상생을 도모하고자 마련됐다. 협약식은 엑스포조직위와 3개 기관 대표의 인사 말씀, 업무협약 체결,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협약내용은 △엑스포 홍보 지원 △농업인단체 조직망을 통한 단체 관람객 유치 및 입장권 구매 △엑스포 기간 중 농업인단체 주관 행사의 하동 개최 등이다.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3개 기관 대표들은 “우리나라의 소중한 농업 유산인 차를 주제로 한 엑스포에 참여하게 돼 기쁘다”며 “엑스포의 성공적인 개최와 기관 간 상생발전을 위해 적극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이동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