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6 (금)

  • 구름조금동두천 8.5℃
  • 구름많음강릉 14.1℃
  • 황사서울 9.4℃
  • 흐림대전 10.6℃
  • 흐림대구 16.2℃
  • 흐림울산 16.0℃
  • 흐림광주 12.8℃
  • 흐림부산 15.4℃
  • 흐림고창 11.1℃
  • 흐림제주 15.4℃
  • 구름조금강화 6.7℃
  • 흐림보은 7.7℃
  • 구름많음금산 10.5℃
  • 흐림강진군 13.4℃
  • 흐림경주시 15.1℃
  • 흐림거제 15.4℃
기상청 제공

재해·안전·예방

경기북부 도민 안전 한발 더 가까이‥119신고 문자로 하세요!

○ 올해부터 경기북부 지역의 독자적인 ‘119 다매체 신고시스템’ 운영
- 북부소방재난본부 올해 1월 25일 시스템 구축 완료
○ 급증하는 다매체 신고에 맞춰 보다 신속하고 적극적인 대응 가능해져
- 전화가 곤란하거나 신고가 급증할 경우에도 신속하게 신고 접수처리 가능해

URL복사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본부장 임원섭)는 올해부터 경기북부 10개 시군을 대상으로 한 독자적인 ‘119 다매체 신고시스템’을 구축, 보다 신속하고 적극적인 대응이 가능해졌다고 16일 밝혔다. 

‘119 다매체 신고시스템’은 음성전화를 제외한 단문 메시지 서비스(SMS), 멀티미디어 메시지 서비스(MMS), 119신고 어플리케이션, 영상통화 등 다양한 방식으로 119신고를 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
특히 유선전화 이용에 어려움을 겪는 외국인과 장애인도 119신고를 보다 수월하게 할 수 있어 사회안전망을 한층 더 강화할 수 있다는 점은 물론, 집중호우나 태풍 등 대형재난 상황에서 신고 전화가 급증할 경우 우회 신고 수단으로 활용 가치가 높다는 장점이 있다. 
경기도에서는 2013년 7월부터 이 시스템을 도입·운영해왔으나, 그간 경기도 소방재난본부가 31개 시군 전역의 신고를 모두 접수한 후 경기북부의 재난만 북부소방재난본부로 이관해 접수·처리하는 복잡한 방식을 취해왔다.
하지만 다매체 신고가 급증함에 따라 소방청을 주축으로 전국적인 ‘119다매체 신고시스템 고도화 사업’이 추진됐고, 발맞춰 경기도소방재난본부와 북부소방재난본부 간 시스템 분리 작업도 탄력을 받게 됐다.
이에 북부소방재난본부는 ‘119 다매체 신고시스템’ 구축을 지난해 12월부터 추진해 지난달 25일 완료, 이로써 경기북부에서도 복잡한 절차 필요 없이 독자적으로 다매체 신고 접수 및 처리를 신속하게 할 수 있게 됐다. 
실제로 구축 완료 시점부터 지금까지 북부재난종합지휘센터 119종합상황실의 다매체 신고시스템을 통해 1,194건을 접수했으며, 이중 실제 출동으로 이어진 경우는 38건으로 경기도 전체 다매체 신고 출동 건(83건)의 45%를 차지하는 것으로 집계됐다(2021년 2월 15일 00시 기준).
배영환 북부재난종합지휘센터장은 “새롭게 분리 구축된 119다매체 신고시스템을 통해 경기북부 권역의 다매체 신고를 보다 신속·정확하게 처리할 수 있는 여건이 마련됐다”며 “앞으로도 빈틈없는 119신고 상황관리 체계 유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다매체 신고시스템 이용방법은 먼저 119번호로 문자메시지를 전송하면 전화통화 없이 신고할 수 있다. 사진이나 영상도 첨부할 수 있다. 119신고 어플리케이션을 통해서도 신고가 가능하며, GPS 정보를 통해 신고자의 위치를 정확히 확인할 수 있다.

          사진자료

                                영상통화를 통한 신고접수를 테스트하는 사진













기획이슈

더보기

지역네트워크

더보기
하동세계차엑스포조직위-경남농업인 3단체 성공 맞손
하동세계차엑스포조직위원회는(위원장 김경수 도지사)는 지난 14일 조직위 2층 소회의실에서 한국농촌지도자경상남도연합회(회장 박상문), 한국생활개선경상남도연합회(회장 공길여), 한국4-H경상남도본부(본부장 김종철)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조직위가 체결한 최초의 업무협약으로, 엑스포의 성패를 좌우할 관람객 유치를 위한 첫 행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이번 협약은 농촌지도자경상남도연합회 등 3개 농업인단체가 농촌을 지켜나갈 후계 세대 육성을 위해 창립됐고, 하동세계차엑스포는 미래세대를 위한 차(茶)를 주제로 하는 행사라는 점에서 기관 간의 공통점을 확인하고 상생을 도모하고자 마련됐다. 협약식은 엑스포조직위와 3개 기관 대표의 인사 말씀, 업무협약 체결,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협약내용은 △엑스포 홍보 지원 △농업인단체 조직망을 통한 단체 관람객 유치 및 입장권 구매 △엑스포 기간 중 농업인단체 주관 행사의 하동 개최 등이다.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3개 기관 대표들은 “우리나라의 소중한 농업 유산인 차를 주제로 한 엑스포에 참여하게 돼 기쁘다”며 “엑스포의 성공적인 개최와 기관 간 상생발전을 위해 적극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이동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