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8 (일)

  • 맑음동두천 -0.5℃
  • 맑음강릉 0.5℃
  • 맑음서울 3.5℃
  • 구름많음대전 4.1℃
  • 구름많음대구 2.6℃
  • 구름많음울산 4.4℃
  • 흐림광주 6.6℃
  • 구름많음부산 7.0℃
  • 흐림고창 3.5℃
  • 구름많음제주 12.0℃
  • 구름조금강화 2.1℃
  • 맑음보은 1.8℃
  • 구름많음금산 0.8℃
  • 구름많음강진군 7.6℃
  • 구름조금경주시 1.5℃
  • 흐림거제 7.6℃
기상청 제공

부산시, 설 연휴 영락·추모공원 전면 임시 폐쇄

-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안전한 추모서비스 제공 -

URL복사

◈ 설 연휴(2.11.~14. 4일간) 공설묘지 및 봉안시설(봉안당·봉안담·봉안묘) 전면 임시 폐쇄
◈ 설 연휴 전후(1.30.~2.21.중 설 연휴 및 평일을 제외한 주말 6일간) 1일 봉안당 추모객 총량 사전 예약제 시행
◈ 1.18.부터 온라인 추모·성묘 서비스 운영 중… 온라인으로 헌화, 추모글 작성 등 이용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변성완)는 오는 2월 11일부터 14일까지의 설 연휴 4일간 영락공원, 추모공원 공설묘지 및 봉안시설(봉안당, 봉안담, 봉안묘)을 전면 임시 폐쇄한다고 밝혔다.

  이는 약 20만 명의 고인이 안치된 영락공원, 추모공원에 명절 기간 약 29만 명의 추모객이 집중되는 점을 고려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한 불가피한 결정이다.

  대신 1월 30일부터 2월 21일까지의 기간 중 설 연휴, 평일을 제외한 주말 6일간 ‘1일 봉안당 추모객 총량 사전 예약제’를 한시적으로 시행할 계획이며, 운영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다.

  ‘1일 봉안당 추모객 총량 사전 예약제’ 인원은 ▲영락공원 1,300명 ▲추모공원 2,880명으로 제한되며, 봉안당 추모 시 제례실 및 유가족 휴게실은 폐쇄된다. 또한, 제수 음식 반입 및 실내 음식물 섭취도 엄격히 금지된다.

  사전 예약접수는 1월 25일 오전 10시부터 부산시설공단(이사장 추연길) 부산영락공원 홈페이지(http://yeongnakpark.bisco.or.kr) 및 부산추모공원 홈페이지(http://memorialpark.bisco.or.kr)에서 할 수 있으며, 온라인 사전예약을 통해서만 봉안당에 방문할 수 있다.

  아울러, 부산시는 1월 18일부터 온라인 비대면 추모·성묘 서비스도 운영하고 있다. 이는 보건복지부 ‘e하늘장사정보시스템’ 온라인 추모·성묘 서비스와 연계한 것으로, 부산시설공단 부산영락공원 홈페이지 및 부산추모공원 홈페이지에 접속하여 온라인으로 헌화, 추모글 작성 등의 서비스를 이용하면 된다.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설은 2021년 ‘신축년’ 새해를 맞아 온 가족이 오순도순 모여 조상님께 차례를 지내는 민족 최대의 명절이지만, 잠재된 코로나19 지역 감염 연결고리를 차단하기 위해 지난 추석에 이어 이번 설에도 영락·추모공원을 전면 임시 폐쇄하게 되었다”라며 “아쉽지만 이를 대신해, 온라인 추모·성묘시스템을 통한 비대면 참배를 적극적으로 활용해 주시고, 부득이한 경우 사전예약을 통해 최소 인원으로 방문해 주시기 바란다”라고 전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부산시설공단 영락공원(☎ 051-790-5000) 및 추모공원(☎ 051-790-5100)으로 문의하면 된다.
                                                  

- 안전한 추모서비스 제공을 위한 -

설 연휴 대비 공설묘지·봉안시설(영락,추모공원) 운영계획

  추모객 분산 유도
설 연휴 공설묘지·봉안시설 전면 폐쇄
    폐쇄기간 : 2. 11.(목)~14.(일), 4일간    
    내    용 : 설 연휴기간 추모객 방문 제한
  설 연휴 전·후 주말 공설봉안당 추모객 사전 예약제 시행

     운영기간 : 1. 30.(토)~31.(일)/2. 6.(토)~7.(일)/2. 20.(토)~21.(일), 설 연휴 전·후 주말(6일간)
     ※ 예약접수 : 1.25.(월) ~ /  

설 연휴 전·후 주말 공설봉안당 추모객 사전 예약제 시행 홈페이지 내

    내    용 : 시설별·시간대별 추모객 총량 온라인 예약을 통해운영기간 내 방문 추모객 분산 유도

    추모객 총량 : 4㎡당 1명 이용인원 제한 감안,‘20년도 추석명절 방문추모객 일일 수용인원 적용
     ➤ 일일 수용인원 : 영락공원 1,300명, 추모공원 2,880명

   

    방역대응체계강화

    화장시설 방문인원 제한(상가당 10명 이내,‘20.12.21~별도 해제시까지)

    발열체크, 출입명부 관리 등 사회적거리두기 2.5단계 방역대응
     ➤ 시설별 주 출입구에 열화상카메라 설치(8대) 및 방역인력(50명) 배치

    추모객 출입 동선을 분리하여 접촉 최소화
     ➤ 안내인력 배치, 시설물 및 표식 설치 등 → One-Way 방식으로 동선분리

    시설 내 머무르는 시간 최소화(제례실 폐쇄 및 참배시간 제한 유도)

    시설별 주출입구에서 입장제한 및 순차 입장 유도
     ※ 1회 수용 인원 : 영락공원 72명, 추모공원 160명

    시설 미개방 시간 활용 방역 실시(오전, 오후, 업무종료 3회/일) 
 
    단기 근무인력 보강 : 60명(영락공원 20명, 추모공원 40명)
     ➤ 사전예약 운영기간 중 주말·공휴일 / 방역지원, 교통안내, 시설안내 등

   온라인 추모 서비스 운영▷ 운영기간 : 1. 18.(월) ~
    보건복지부 e하늘장사정보시스템 온라인 추모·성묘 서비스 연계 운영
                                         

1. 사이트 접속

www.ehaneul.go.kr

2. 추모하기

(고인성명 표기, 헌화, 추모글 작성)


  묘지시설

          총 묘지기수 : 26,324                                                              (21. 1월 기준)

시설명

위 치

설 치

년월일

묘 지 현 황

묘역현황()

조성기수

사용기수

잔여기수

영락공원

두구동

‘67.10.15.

241,577

29,021

26,324

2,681

                                 
  봉안시설

   총 봉안기수 : 175,500기                                                              (21. 1월 기준)

구 분

봉안규모

봉안기수

구 분

봉안규모

봉안기수

영락

공원

84,191

76,524

추모공원

115,556

98,976

봉안당

1영락원

16,520

13,038

봉안당

83,277

79,456

2영락원

60,048

56,406

봉안담

16,992

6,082

3영락원

7,623

7,080

봉안묘

15,287

13,438













기획이슈

더보기
성남시, 성남트램2호선 돌파구 마련에 사활 종합대책 3월 중 발표 계획
성남시는 트램 예비타당성조사(이하 ‘예타’) 신청을 불가피하게 철회하기로 했다. 국토교통부와 기획재정부(KDI)의 트램에 대한 구체적인 지침이 없는 현 상황에서 예타를 2월 말까지 철회하지 않을 경우, 사업성 점수(B/C)가 낮아 사실상 예타 통과가 어려울 뿐더러 추후 예타 재진행 시에 영향을 미치기 때문이다. 시 관계자는 “예타 탈락이라는 결과가 발생할 경우, 재진행에 부담이 상당히 크다. 탈락 당시 낮은 사업성 점수(B/C)가 기록으로 남게 되어 추후 예타 재평가 근거자료가 되기 때문” 이라고 설명했다. 현재 국토교통부 교통시설투자평가지침과 기획재정부(KDI) 예비타당성조사 지침에는 트램의 특성을 반영한 지침이 부족한 실정이다. 또한, 트램과 차량이 함께 다닐 수 있는 혼용차로 규정도 도로교통법에 없다. 이로 인해 트램은 사실상 도로 위에 건설되는 지하철이나 경전철과 유사하게 평가받고 있어 성남2호선 트램은 경기도 사전타당성평가 당시 B/C값이 0.94로 높게 평가되었음에도 불구하고 예타 중간점검에선 0.5이하로 크게 떨어진 바 있어 사실상 예타 통과가 어려운 상황이다.은수미 성남시장은 “성남의 트램이 성공하지 않으면 대한민국의 트램은 없다”는 입장을 분

지역네트워크

더보기
진주시, 서부경남 공공병원 설립 후보지로 최종 선정
경남도는 보건복지부가 주관하는 공공의료 체계강화 방안 일환인 ‘서부경남 공공병원 설립’에 진주시가 최종 선정됐다고 26일 밝혔다. 지난 해 공론화 과정을 거쳐 서부경남 공공병원 후보지로 ▲진주시 구)예하초등학교 ▲남해군 남해대교 아래 주차장 ▲하동군 진교 산을 선정하였고, 설립후보지 입지 평가항목은 접근성, 인력확보, 지자체 의지 및 계획, 환경특성, 건축 용이성 및 확장성, 의료취약성 개선 효과, 후보지 선호도 여론조사 등으로 진주시의 입지 여건과 지자체의 의지와 계획이 평가위원들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관련해 설립후보지 입지 평가위원 15명은 지난 2월 18일 진주시, 하동군, 남해군의 설립부지 유치 설명보고 청취와 현장실사 시간을 가졌다. 이날 설명회에서 전정탁 보건행정과장은 의료 인력확보와 관련해 “관내 4개 대학에서 연 1000여명의 보건의료 인력 배출이 가능하고, 의료인 뿐만 아니라 가족의 주거·교육·의료·문화·환경 등 정주여건도 우수하다”고 설명했고, 설립부지 현장실사에서 정준석 진주시 부시장은 “진주시 설립부지는 현재 조성중인 항공산단(2022년 준공)내에 위치하여 공공병원 입지 확정 시 즉시 착공이 가능하며, 공공병원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