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2 (수)

  • 구름조금동두천 22.7℃
  • 구름많음강릉 28.3℃
  • 흐림서울 24.0℃
  • 흐림대전 25.3℃
  • 구름조금대구 26.7℃
  • 구름조금울산 27.3℃
  • 광주 25.9℃
  • 구름많음부산 25.9℃
  • 흐림고창 26.7℃
  • 구름많음제주 28.5℃
  • 구름많음강화 23.3℃
  • 흐림보은 23.9℃
  • 흐림금산 24.7℃
  • 구름많음강진군 27.1℃
  • 구름많음경주시 25.8℃
  • 흐림거제 26.5℃
기상청 제공

김경수 도지사 “낙동강 본류 외 새 취수원 발굴 추진”

- 김 지사 “낙동강 수질 개선사업, 한국판 뉴딜에 포함돼야”
- “깨끗하고 안전한 물, 국민 권리이자 정부 의무”
- 31일 양산 신도시 취․정수장 방문… 낙동강 찾아 안전한 수돗물 공급 강조
- 1,4-다이옥세인 유출 등 취약 상수원 근원적 대책 필요


김경수 경남도지사가 “낙동강 본류 외 새로운 취수원 발굴을 신속하게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김 지사는 31일 오전 양산 신도시 정수장과 취수장을 방문한 자리에서 “낙동강 본류 수질 개선사업은 시간이 많이 걸리기 때문에 그 과도기 동안 주민들이 깨끗하고 안전한 물을 마실 수 있도록 낙동강 본류 이외에 새로운 취수원 발굴을 포함한 근본대책을 신속하게 추진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또한 “낙동강 수질 개선 사업은 정부의 한국판 뉴딜에 포함되어야 한다는 것이 영남권 5개 시․도지사가 모여 논의한 내용”이라며 “다음달 5일, (‘낙동강유역 통합물관리방안 용역 중간보고회’) 정부에 공식적으로 요구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취․정수장에서 정수과정 등 수돗물 공급과정을 점검한 김 지사는 “경남도민을 포함한 동남권 지역 주민들이 깨끗하고 안전한 물을 마시는 것은 권리”라며 “그런 깨끗하고 안전한 물을 제공하는 것은 정부와 국가의 의무”라고 강조했다.

지난 5월 양산지역에 소재한 사업장에서 배출된 1,4-다이옥세인(dioxane, 다이옥산)이 양산천을 통해 낙동강 본류로 유출된 후 양산 신도시 취수장과 부산 물금 취수장에 유입돼 낙동강 표류수를 상수원수로 사용하는데 대한 불안감이 고조된 바 있다.

* 1,4-다이옥산 : 섬유제품, 합성피혁, 의약품, 화장품, 유기용매의 안정제 등 산업공정 중 사용되는 물질로 장기간 다량 노출 시 중추신경계 억제나 신장 또는 간 손상 및 암을 유발할 
    

* 1,4-다이옥산 : 섬유제품, 합성피혁, 의약품, 화장품, 유기용매의 안정제 등 산업공정 중 사용되는 물질로 장기간 다량 노출 시 중추신경계 억제나 신장 또는 간 손상 및 암을 유발할 수 있는 물질



이에 경남도는 오염원에 대한 전수조사, 공공 폐수․하수처리시설의 점검, 정수장 대응능력 강화 등 관련 대책을 마련해 시행 중이다.
 
지난 16일부터 26일까지 도내 51개 정수장을 긴급 점검 한 결과, 4개 정수장에서 수중생물 유충 등이 발견됐다. 이중 양산 범어정수장은 현재 가동중단 상태로 해당지역 주민(64,510명)에 대한 수돗물은 신도시 정수장에서 대체 공급하고 있다. 

정수장을 먼저 찾은 김 지사는 운영 현황을 보고받고, 착수정과 모래여과지, 활성탄여과지, 오존접촉시설 등 정수공정을 직접 점검했다. 이어 취수장으로 이동해 낙동강 상수원수 상황과 관리 실태에 대해 직접 확인했다.

현재 낙동강 물을 식수로 사용하고 있는 인구는 경남, 부산, 대구, 경북 등 766만 명에 이른다. 1991년 페놀 유출과 2004년부터 올해까지 연이어 발생한 미량유해물질 검출 등 끊이지 않는 수질오염 사고와 매년 발생하는 녹조로 인한 수돗물에 대한 안정성 논란이 계속되고 있다.

다음달 5일 진행될 <낙동강유역 통합 물관리방안 용역 중간보고회>에서 어떤 대책이 논의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기획이슈

더보기
농어촌공사, 제50회 중앙운영대의원회 개최
한국농어촌공사(사장 김인식)는 23일 나주 본사 무궁화1실에서 「제50회 중앙운영대의원회」를 개최하고, 신임 중앙운영대의원 14명에 대한 위촉장 수여식과 공사 및 지역 현안사항에 대한 자문과 토론 시간을 가졌다. 중앙운영대의원회는 농업인의 참여를 통해 농업기반시설의 유지관리의 자율성과 효율성을 높여 대농업인 서비스를 강화하기 위해, 2000년에 만들어져 분기별 정기회의를 열고 있다. 특히, 올해 구성되는 제9기 중앙운영대의원은 농업인의 대표성을 강화해, 각 지역 현안과 농업인의 요구사항을 공사 경영에 반영할 수 있도록 했다. 이는‘농어민과 함께 농어촌을 위해’라는 슬로건을 바탕으로 현장중심 경영을 표방해 온 김인식 사장의 의지가 반영된 결과다. 한국농축산연합회 임형호 회장, 한국생활개선연합회 김인련 회장 등 신임 중앙운영대의원들은 공사 주요업무, 통합 물관리시대의 농업용수 관리방안 등의 설명을 듣고, 공사 경영진과 공사 현안에 대한 폭넓은 논의 및 농어촌 발전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김인식 사장은 “농어업·농어촌 환경 변화에 따라 공사도 여러 면에서 패러다임의 전환이 필요하다”며 “농어업인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농어업인이 체감할 수 있는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지역네트워크

더보기
가족과 함께 월미공원으로 주말 나들이 오세요
○ 인천광역시월미공원(소장 김천기)에서 8월 15일 토요일 14시부터 16시까지 월미공원 양진장에서‘주말 만들기 체험행사’를 개최한다 ○ 올해의 주말 만들기 체험행사는 코로나19로 일정이 연기돼 오는 8월 15일부터 매주 토, 일(세부일정 반드시 홈페이지 참조) 14~16시에 진행되며, 체험당일 만들기 체험을 희망하는 시민 선착순 100명이 직접 참여하여 천연자연물 압화 공예와 생활용품, 섬유공예 등 다양한 소품 만들기를 진행할 예정할 예정이다. ○ 월미공원은 7.24. 이후 공원시설이 전면 개방되어 월미문화관, 전망대, 숲속갤러리(탄약고 쉼터)등을 정상 운영 중이며 특히 중단됐던 숲속 갤러리 운영, 숲해설 체험프로그램, 주말 만들기 체험, 스탬프 투어 등 시민 참여 프로그램이 재개되면서 답답한 일상 속 즐길거리를 찾던 많은 시민들의 발길이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 김천시 월미공원사업소장은‘코로나19가 아직 완벽히 종식되지 않은 만큼 모두가 즐겁고 안전한 공원이용을 할 수 있도록 이용객께서는 공원 방문 및 체험 프로그램 이용 시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고 체온 체크 및 방문객 기록 작성 등에 적극 협조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 기타 인천시 및 사업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