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8 (월)

  • 구름조금동두천 24.3℃
  • 맑음강릉 23.7℃
  • 구름많음서울 24.8℃
  • 구름조금대전 23.9℃
  • 구름많음대구 22.9℃
  • 구름조금울산 21.4℃
  • 맑음광주 23.7℃
  • 구름많음부산 23.5℃
  • 구름조금고창 24.6℃
  • 구름조금제주 23.3℃
  • 구름조금강화 23.7℃
  • 구름조금보은 22.4℃
  • 구름많음금산 24.0℃
  • 구름많음강진군 24.1℃
  • 구름많음경주시 23.0℃
  • 구름조금거제 22.7℃
기상청 제공

경북도 싱크탱크, 통합신공항 연계 발전전략 구상

- 경상북도 정책자문위원회 분과위원장 회의 개최, 미래발전전략 논의 -
- 대구경북 대도약을 위한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소보’ 유치신청 촉구 -
- 분과위원장들, 군위군 지원 인센티브 명문화 적극 추진 건의 -

URL복사



경상북도는 7월 24일 도청에서 ‘경상북도 정책자문위원회 분과위원장회의’를 개최했다.


회의에는 이철우 도지사를 비롯하여 도 주요간부들과 정책자문위원회 공동위원장인 최철영 대구대 교수, 곽지영 포스텍 교수 그리고 10개 분과위원회 위원장들이 참석했다.


민선 7기 핵심정책에 대한 폭넓은 자문과 현장과의 소통 정책을 추진하기 위해 2019년 1월에 출범한 정책자문위원회는 자영업자, 기업인, 농업인, 시민단체‧학계 인사 등 각계의 현장 전문가 143명으로 구성․운영 중이며, 특히 다른 위원회에 비해 청년과 여성의 비중이 높아 젊고 역동적인 시각으로 경북의 변화를 선도하고 있다.


그동안 정책자문위원회에서는 경북의 최대 현안사업인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대구경북 행정통합’ 추진 등 도정 핵심정책 분야에서 다양한 정책제안과 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전달해 왔다.


이번 회의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정책자문위원회의 향후 운영방향과 분과위원회별 유기적 협조체계 구축 방안을 위해 마련되었으며, 특히 경북의 미래 핵심성장 동력인 대구경북 통합신공항의 성공적 추진을 위한 방안이 중점적으로 논의되었다.


회의에 참석한 분과위원장들은 도정 전반에 대한 총괄 자문기구인 정책자문위원회의 기능 강화를 위해 분과위원회별 중점 자문분야 설정을 통한 전문성 강화, SNS 등 온라인을 통한 정책 아이디어 공유, 비대면 회의 활성화를 통한 상시 자문 시스템 구축 등을 제안했다.


아울러, 대구경북이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로 도약할 수 있는 천재일우의 기회인 대구경북 통합신공항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군위군의 대승적 결단을 촉구했다.


특히, 정책자문위원회 분과위원장들은 현재 경북도와 대구시가 제안하고 있는 군위군 지원 인센티브에 대해 군위군이 신뢰성에 의문을 갖고 있는 것 같다면서, 종교단체 원로, 여성‧청년 등 지역대표들이 함께 참여한 가운데, 경북도와 대구시가 군위군 지원 인센티브를 명문화하는 방안을 적극 제안했다.



이에 이철우 지사는 이러한 제안을 적극 반영해서 추진하는 방안을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공동위원장인 최철영 교수는“그간 위원회 차원에서도 통합신공항과 연계한 다양한 발전전략들을 준비해 왔다”면서, “대구경북의 백년대계를 위해서 대구경북 통합신공항이 반드시 추진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회의에서는 통합신공항 시대 경북의 미래 발전전략과 관련하여 △에너지 자립형 스마트 도시 등 공항 신도시 건설 △도로, 철도 등 통합신공항연계 인프라 구축 △스마트 농업, 항공산업, 관광산업 등 공항연계 미래전략산업 육성 △공항경제권 연계 외국인 전용특구 조성 등 다양한 의견이 제안됐다.


이철우 도지사는 “정책자문위원회가 그간 도정 전반에 대해서 다양한 정책대안 제시로 도정이 한단계 더 발전할 수 있는 든든한 조력자 역할을 다해 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하면서,


“지금 우리는 경북의 미래를 위한 운명의 기로에 서 있다.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소보’ 유치신청을 위해 민관이 혼연일체가 되어 군위군민을 설득하고 있다”면서 군위군이 대구경북을 위한 올바른 선택을 할 수 있도록 함께해 달라고 당부했다.


기획이슈

더보기
농어촌공사, 제50회 중앙운영대의원회 개최
한국농어촌공사(사장 김인식)는 23일 나주 본사 무궁화1실에서 「제50회 중앙운영대의원회」를 개최하고, 신임 중앙운영대의원 14명에 대한 위촉장 수여식과 공사 및 지역 현안사항에 대한 자문과 토론 시간을 가졌다. 중앙운영대의원회는 농업인의 참여를 통해 농업기반시설의 유지관리의 자율성과 효율성을 높여 대농업인 서비스를 강화하기 위해, 2000년에 만들어져 분기별 정기회의를 열고 있다. 특히, 올해 구성되는 제9기 중앙운영대의원은 농업인의 대표성을 강화해, 각 지역 현안과 농업인의 요구사항을 공사 경영에 반영할 수 있도록 했다. 이는‘농어민과 함께 농어촌을 위해’라는 슬로건을 바탕으로 현장중심 경영을 표방해 온 김인식 사장의 의지가 반영된 결과다. 한국농축산연합회 임형호 회장, 한국생활개선연합회 김인련 회장 등 신임 중앙운영대의원들은 공사 주요업무, 통합 물관리시대의 농업용수 관리방안 등의 설명을 듣고, 공사 경영진과 공사 현안에 대한 폭넓은 논의 및 농어촌 발전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김인식 사장은 “농어업·농어촌 환경 변화에 따라 공사도 여러 면에서 패러다임의 전환이 필요하다”며 “농어업인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농어업인이 체감할 수 있는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지역네트워크

더보기
부산시, 김해신공항 검증 관련 긴급 입장문 발표 변성완 권한대행 “검증 과정 투명하게 공개해야!”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변성완)는 지난 9월 27일 오후 1시 30분 부산시청 기자회견장에서 김해신공항 검증 언론보도 관련 ‘긴급 입장문’을 발표하였다. 언론보도에 따르면 9월 25일에 개최되었던 ‘김해신공항 검증위원회(이하 검증위) 전체회의’에서 기술적 검증보고서의 신뢰성에 영향을 줄 수 있는 의혹이 제기되었다. 특히, 국민의 생명과 안전에 직결되는 안전 분과와 관련하여 검증위원회의 공정성과 중립성을 의심할 수 있는 여러 정황이 있어, 부산시는 긴급 주요 실·국장 현안회의를 거쳐 오늘 김해신공항 검증 관련 입장문을 발표하였다. 변 권한대행은 이 자리에서 “검증위 전체회의와 관련된 보도내용에 대해 심히 우려스럽다”라며, “정세균 총리께서 지난 24일 검증결과를 ‘한 점의 의혹도 남지 않도록 투명하게 공개하겠다’라고 약속하신 대로, 검증 관련 모든 과정과 결과는 투명하게 공개되어야 한다”라고 말했다. 특히, 언론에 제기된 의혹은 한 점 숨김없이 설명하고, 안전 분과를 포함하여 각 분과별 검증보고서를 가감 없이 전체 보고서에 수록하라고 요청했다. 또한, 검증위의 책임은 기술적 검증의 범위 내이며, 최종 결정은 기술검증 발표 이후, 정책적으로 판단하여야 할 사항임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