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20 (일)

  • 맑음동두천 15.0℃
  • 맑음강릉 19.2℃
  • 박무서울 17.7℃
  • 구름많음대전 17.9℃
  • 구름조금대구 18.2℃
  • 구름조금울산 18.0℃
  • 박무광주 19.0℃
  • 구름많음부산 19.7℃
  • 구름조금고창 16.2℃
  • 구름조금제주 19.7℃
  • 구름많음강화 17.6℃
  • 구름많음보은 15.1℃
  • 구름조금금산 15.5℃
  • 구름많음강진군 16.1℃
  • 구름조금경주시 16.4℃
  • 구름많음거제 17.7℃
기상청 제공

양주시, 장흥계곡 시민환원 신속 추진을 위한 현장회의 개최

URL복사


양주시(시장 이성호)는 2일 석현천 일원에서 장흥계곡을 시민들이 쾌적하고 안전하게 즐길 수 있는 청정계곡으로 복원하기 위해 ‘장흥계곡 시민환원 TF 추진단’ 현장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에는 조학수 부시장을 비롯해 관계부서 국‧과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청정계곡 복원지역 활성화를 위한 종합대책방안을 모색했다.

 이날 현장 회의에 앞서 여름철 집중 관리 기간 지정‧운영을 위해 피서객들의 집중이 예상되는 주차장, 하천 진입 계단 등 하천 주변 편의시설과 관광지 내 화장실 설치 현장 등 하천계곡 생활편의시설 점검에 나섰다.

 이어 장흥 문화체육센터에서 실시한 부시장 부재 현안사항 보고회에서는 장흥계곡 환원사업 추진현황을 공유하고 하천계곡 불법행위 근절대책을 비롯해 계곡상권 활성화 방안, 장욱진미술관 앞 계곡 개방 여부 등 청정계곡 복원지역 종합지원을 위해 심도 있는 토론을 진행했다.


 코로나19에 따른 매출‧수익 감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지원과 청정계곡 환원사업의 활성화를 위해 깨끗하게 바뀐 계곡이 수준 높은 명소가 될 수 있도록 홍보영상을 제작해 홍보에 나설 예정이다.

 또한, 불법시설물이 철거된 장흥계곡에 랜덤 음악회와 야외 버스킹 공연, 비대면 미디어 파사드 등 공연예술을 접목, 문화예술이 흐르는 친수공간으로 조성해 주변 계곡상권에 활력을 불어넣을 계획이다. 

 아울러 여름 행락철 하천 주변 안전사고 예방과 환경보호를 위해 장흥 유원지에 특별점검반을 편성, 하천지킴이 인력을 활용해 하천 무단점유 등 불법행위 재발 방지를 위한 사후관리에 힘쓸 계획이다.

 조학수 부시장은 “지난해 철거 완료한 장흥계곡을 시민들이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청정계곡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불법행위 근절대책 마련과 하천계곡 생홯SOC사업 추진에 총력을 기울이겠다”며 “여름철 계곡을 찾는 방문객들이 쾌적하고 편리하게 즐길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양주시는 지난 5월 조학수 부시장을 단장으로 기획홍보지원반, 청정계곡관리반 등 5개반으로 편성된 ‘장흥계곡 시민환원 사업 대응 추진단’을 구성, 생활SOC 공모사업에 선정돼 총사업비 60억원을 확보하는 등 청정계곡 산책로, 편의시설 확충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하동군 공무원 반부패 청렴 실천 자정결의
하동군이 전국공무원노조 하동군지부(지부장 이정운)와 함께 청렴 자정 결의대회를 갖고 올바른 공직관 확립을 위한 이미지 쇄신에 나섰다. 하동군은 11일 오전 군청 대회의실에서 본청 및 읍·면 간부 공무원 50여명이 참석한 청렴실천 자정 결의대회를 개최했다. 이날 대회는 최근 하동군에서 발생한 불미스러운 사건과 관련해 행정의 신뢰도 추락과 사회적 비난에 대해 공무원 스스로가 정화돼야 군민으로부터 신뢰받고 새롭게 태어날 수 있다는 공감대 확산에 따른 것이다. 결의대회는 김형동 기획행정국장과 이정운 노조지부장의 결의문 낭독 및 결의문 전달 후 ‘공직자의 사명과 나아가야 할 역할’에 대한 윤상기 군수의 훈시 순으로 진행됐다. 윤상기 군수는 훈시를 통해 “나를 포함한 모든 간부 공무원이 참다운 공직자로 거듭나기 위해 노력한다면 지금까지의 관행으로 행해졌던 모든 일을 혁신적으로 타파할 수 있을 것”이라며 간부 공무원들의 솔선수범을 당부했다. 그리고 대회에 참석한 공무원들은 하동군 발전을 선도하는 선봉에 서서 부패방지 노력에 앞장서며, 공정한 직무수행 자세와 공무원 행동강령 준수를 통해 부정부패를 통제하자고 엄숙히 결의했다. 한편, 군은 이날 자정 결의대회에 이어 부가적으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
경남의 하!(夏) 플레이스는 어디? 경상남도 여름철 비대면 안심 관광지 18선 추
경상남도(도지사 김경수)는 여름 휴가철을 맞이해 국민들의 비대면 관광지에 대한 여행수요가 늘어나고 있음에 따라, 생활 속 거리두기가 가능한 힐링관광지를 찾아 휴식을 즐길 수 있도록 도내 비대면 안심 관광지 18선을 추천‧소개했다. 코로나19의 확산과 장기화로 몸과 마음이 지쳐가고 있는 지금 정신적·신체적 억압과 스트레스를 벗어나기 위해 비대면 안심 관광지에 대한 관심이 날로 증가하고 있어, 여름철을 맞아 쉼과 치유의 자연 친화형 비대면 야외 관광지를 소개한 것이다. 이번 18선은 공간이 한정되거나 밀폐된 곳이 아니어서 밀집도가 크지 않고 관광객 간 접촉이 많이 일어나지 않는 자연환경을 중심으로 선정했으며, 소규모·친구·가족 단위 방문 관광지를 위주로 시군의 추천을 받아 선정했다. 날씨가 무더워지는 여름철! 사회적 거리두기를 준수하며 시원하게 즐길 수 있는 경남의 여름철 하!(夏) 플레이스 비대면 안심 관광지를 찾아보길 추천한다. ① 편백 치유의 숲(창원) = 편백 치유의 숲은 30~40년생의 쭉쭉 뻗은 우수한 편백나무 및 녹차 등 다양한 하층식생이 서식하는 아름다운 곳으로 인체의 면역력 향상과 건강증진을 위하여 치유숲길, 향기, 경관 등 산림의 다양한 요소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