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1 (일)

  • 구름많음동두천 27.8℃
  • 맑음강릉 33.7℃
  • 구름많음서울 29.3℃
  • 구름많음대전 31.5℃
  • 구름조금대구 33.6℃
  • 구름조금울산 32.5℃
  • 구름조금광주 30.8℃
  • 구름조금부산 30.1℃
  • 맑음고창 31.1℃
  • 구름조금제주 32.8℃
  • 구름조금강화 26.0℃
  • 구름조금보은 30.2℃
  • 구름조금금산 31.8℃
  • 구름조금강진군 30.8℃
  • 맑음경주시 34.0℃
  • 구름조금거제 28.0℃
기상청 제공

제21기 민주평통 대구지역회의 출범대회 개최(9.14.)

-‘자유민주주의에 기반한 통일준비’역량 강화 -


제21기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수석부의장 김관용, 사무처장 석동현) 대구지역회의 출범대회가 14일 대구 엑스코에서 김관용 수석부의장, 김동구 대구부의장, 홍준표 대구광역시장, 이만규 대구광역시의회 의장, 대구지역 9개 구·군협의회장과 자문위원 등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김관용 수석부의장은 격려사를 통해 “우리 민주평통은 자유민주주의에 입각한 평화통일을 실천하기 위해 국민적 역량과 의지를 하나로 결집하는 헌법기관”이라며, “남남갈등 극복과 통일 에너지 결집의 구심점으로써 자유민주주의에 기반한 통일준비의 주인공이 되어야 할 것”이라고 당부했다.

김동구 대구부의장도 인사말을 통해 “대구지역 자문위원이 전국 각지에서 활동하는 자문위원분들과 함께 자유민주주의에 대한 확고한 믿음을 가지고 자유대한민국의 개척자이자 수호자가 되어 글로벌 리더로써 중추적인 역할을 해달라”고 말했다.

이어 ‘윤석열 정부 통일 대북정책의 이해’를 주제로 안제노 국가안보전략연구원 책임연구위원의 특강과 사무처 중부지역과장의 ‘제21기 민주평통 활동 방향’ 업무보고, ‘자유민주주의에 기반한 평화통일’을 위한 자문위원 결의문 낭독과 채택이 이어졌다. 

끝으로, 제21기 대구지역 자문위원들의 통일에 대한 염원을 담아 ‘우리의 소원’을 함께 제창한 후 행사가 마무리 되었다. 

민주평통 대구지역 자문위원은 앞으로 2년간 각 지역에서 제21기 민주평통 활동방향인 ‘국민과 함께 자유민주주의에 기반한 통일준비’를 위한 다양한 활동을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 붙임 : 관련 사진(별첨)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보령에 ‘서울 골드시티’ 만든다
충남도가 서울시와 손잡고 보령에 서울시민이 이주해 거주할 수 있는 ‘신도시’를 만든다. 소멸 위기에 처한 지방으로의 인구 유입과 지역경제 활성화, 서울 지역 청년·신혼부부 주택난 완화 등의 효과가 기대된다. 김태흠 지사는 17일 도청 프레스센터에서 오세훈 서울시장, 김동일 보령시장, 김병근 충남개발공사 사장, 김헌동 SH서울주택도시공사 사장 등과 서울-지방 상생형 순환주택 사업(골드시티) 추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골드시티는 소멸 위기 지방도시 활성화와 서울의 주거 문제를 동시에 해소하기 위해 서울시가 도입·추진 중인 사업이다. 서울을 떠나 보다 여유롭게 ‘인생 2막’을 보내고 싶은 서울시민에게 주택연금 등과 연계해 지방 신규 주택 및 생활비를 공급하고, 이들이 보유한 서울시 내 주택은 서울주택도시공사가 매입 또는 임대해 청년이나 신혼부부에게 재공급하는 방식이다. 협약에 따르면, 5개 기관은 △도내 보령 등 골드시티 후보지 조사 및 선정 △골드시티 협약 기관별 역할 분담 및 실무협의체 구성·운영 △골드시티 효과 분석 공동연구 추진 등을 협력·지원키로 했다. 구체적으로 도와 서울시 등은 보령시 일원에서 도시개발사업을 추진, 3000세대 규모의 신규 주택과 관광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