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6 (화)

  • 흐림동두천 2.7℃
  • 흐림강릉 3.9℃
  • 흐림서울 5.9℃
  • 흐림대전 5.9℃
  • 흐림대구 5.1℃
  • 울산 7.2℃
  • 광주 6.2℃
  • 부산 8.5℃
  • 흐림고창 5.1℃
  • 제주 11.7℃
  • 흐림강화 4.2℃
  • 흐림보은 2.2℃
  • 흐림금산 2.4℃
  • 흐림강진군 6.4℃
  • 흐림경주시 4.3℃
  • 흐림거제 6.4℃
기상청 제공

“죄송하지만, 커플도 잠시 떨어져 주세요~”

4~5일, 동대문구청 직원들이 직접 장안벚꽃안길에서 ‘사회적 거리두기’ 안내 -

URL복사



▲4일(토), 동대문구청 직원들(노란색 옷)이 장안벚꽃안길에서 산책에 나선 주민들에게 ‘사회적 거리두기’를 안내하고 있다.


화창하고 따스한 봄날을 맞아 산책에 나선 주민들에게 ‘사회적 거리두기’와 ‘코로나19 예방수칙’을 안내하기 위해 동대문구청(구청장 유덕열) 직원들이 직접 나섰다.

4일(토)과 5일(일) 이틀 동안, 일별 40여 명의 직원들이 오전 8시 30분부터 오후 9시 30분까지 군자교와 휘경유수지 사이의 장안벚꽃안길 주요 지점에서 주민들에게 마스크 착용 및 사람 간 2m 거리 유지를 안내한다. 아울러 장안벚꽃안길 휴게공간에서 음식물을 섭취하는 주민들에게도 음식물 섭취 자제를 부탁한다.

4일(토) 오전, 안내 활동을 시작한 직원들은 주민들에게 사회적 거리두기를 안내하고 코로나19 예방행동수칙 준수를 요청했다. 특히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고 산책에 나선 주민들에게는 외출 시 마스크를 꼭 착용해 주실 것을 당부하고 올바른 마스크 착용법을 설명했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화창한 봄날에 집에만 계시기에 많이 답답하시겠지만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에 주민들께서 적극 동참해 주시기 바란다”며, “코로나19가 종식 될 때까지 주민 피해가 커지지 않도록 직원들과 함께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동대문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4~5일 개최 예정이었던 지역의 봄철 대표 축제인 ‘2020 동대문 봄꽃축제’를 취소한 바 있다.



기획이슈

더보기
남양주시, 경기도 긴급 브리핑에 대한 입장 밝혀
남양주시(시장 조광한)는 3일 경기도의 언론 긴급 브리핑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시는 경기도가 제안한 녹취록 공개요구와 조사개시 이유로 밝힌 5가지 사유, 조사과정의 인권침해 등의 내용을 담았다. 시는 입장문에서 경기도가 제안한 남양주시장 관련 녹취록은 대부분이 허위임을 분명히 밝혔으며, 녹취록 공개 여부는 경기도에서 자체 판단할 것을 제안하고 공식적으로 녹취록 공개 동의를 제안한 사항 자체가 적절치 않음을 비판했다. 이어 경기도가 부패의혹이 있다며 주장하는 5가지 조사개시 이유에 대해서는 이미 수사가 완료된 사항이거나 타 기관에서 이미 조사 중인 사항이라며 경기도가 주장하는 부패와의 전쟁이 과도하고 편파적인 조사라고 강조했다. 또한, 경기도 감사담당자가 조사과정에서 한“여론조사 결과 지사가 대권주자 1위로 올라간 날에 맞춰 부정적인 댓글을 일부러 달았느냐”, “사실대로 말하지 않으면 다 뒤집어 쓴다”는 등의 질문은 피조사자 입장에서 정치편항적이고 신변에 위협을 가하는 협박이라고 느끼지 않을 수 있겠냐고 반문했다. 끝으로, 시는 경기도의 부당하고 강압적인 감사에 대한 반대의견을 분명히 하고 경기도의 공정한 판단과 양심을 기대한다고 마무리했다. 입 장 문경기도

지역네트워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