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6 (금)

  • 맑음동두천 -12.6℃
  • 맑음강릉 -3.4℃
  • 맑음서울 -10.2℃
  • 맑음대전 -9.1℃
  • 맑음대구 -4.7℃
  • 구름조금울산 -5.0℃
  • 구름조금광주 -4.6℃
  • 맑음부산 -2.7℃
  • 맑음고창 -5.7℃
  • 흐림제주 3.7℃
  • 맑음강화 -11.5℃
  • 맑음보은 -9.9℃
  • 맑음금산 -9.2℃
  • 구름많음강진군 -2.6℃
  • 맑음경주시 -5.0℃
  • 구름조금거제 -1.2℃
기상청 제공

마리안느․마가렛 간호사 노벨평화상 추진 속도

전남도, 연내 추진위 발족해 2018년 1월 추천 예정

전라남도가 고흥 소록도에서 43년간 한센인들을 위해 무보수 자원봉사로 헌신한 간호사 마리안느와 마가렛의 노벨평화상 후보 추천에 속도를 내고 있다.

전라남도는 가칭 ‘마리안느와 마가렛 노벨평화상 범국민 추천위원회’를 연내 발족하고, 2018년 1월 노르웨이 노벨평화상 위원회에 후보 추천할 계획이라고 21일 밝혔다.

전라남도는 지난 6월부터 고흥군, 사단법인 마리안마가렛(신부 김연준)과 공동 T/F팀을 꾸리고, 추천위원회 구성과 범국민 홍보활동, 서명운동을 꾸준히 펼쳐왔다.

추천위원회는 김황식 전 국무총리를 위원장으로 행정, 정계, 학계, 종교계, 법조계, 전문가, 기업, 해외교포, 복지‧의료‧봉사단체 대표 등 사회 각계각층 대표 50여 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공동 T/F팀에서는 그동안 노벨평화상 추천 분위기 확산을 위해 마리안느와 마가렛 간호사의 헌신적 삶을 담은 다큐멘터리 영화를 제작해 정부세종청사를 비롯한 공공기관, 학교, 단체, 성당 등 40여 기관단체에서 상영하면서 백만인 서명운동을 전개해왔다.

지난 16일에는 우기종 전라남도 정무부지사가 얀 그레브스타 주한노르웨이대사와 미하엘 슈바르칭어 주한 오스트리아대사를 초청해 간담회를 개최하고 국제사회 협력과 지지를 요청하기도 했다.

오는 26일부터 29일까지 여수세계박람회장에서 열리는 제5회 대한민국 지방자치박람회 기간 동안에도 ‘마리안느와 마가렛 홍보관’을 운영, 범국민 홍보활동과 서명운동은 펼칠 계획이다.

우기종 부지사는 “아직도 마리안느와 마가렛 간호사에 대해 모르는 분이 많다”며 “국내외 홍보활동과 서명운동을 통해 두 분의 봉사와 이타적 삶을 널리 알려 노벨평화상 후보로 추천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노벨평화상은 매년 1월 말까지 세계 각국으로부터 후보 추천을 받아 노르웨이 노벨평화상위원회 심사를 거쳐 10월 초 수상자를 발표한다. 올해는 핵무기금지조약 채택에 기여한 국제 NGO단체인 핵무기폐기국제캠페인(ICAN)이 선정됐다.

포토뉴스

기획이슈

더보기

포토뉴스

지역네트워크

더보기
해양환경공단, 2019년 지역사회공헌 인정기관 선정
해양환경공단(KOEM, 이사장 박승기)은 지난 3일 마포구 서울가든호텔에서 개최된 ‘2019 지역사회공헌 인정의 날’ 행사에서 ‘지역사회공헌 인정기관’으로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지역사회공헌 인정기관’은 보건복지부와 한국사회복지협의회가 공동으로 주관하여 지역사회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비영리단체와 파트너십을 맺고 지속적인 사회공헌을 펼치고 있는 기관/단체를 선정해 인증해 주는 제도로 올해 처음 도입됐다. 올해는 지방자치단체와 시도 사회복지협의회 1차 지역심사와 사회공헌 전문가로 구성된 최종인정심사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121개 기업 및 공공기관이 선정됐다. 공단은「나눔이 있어 행복한 바다(나눔SEA, 행복SEA)」라는 사회공헌 슬로건 아래 해양환경 교육기부, 장애인체육회 인재육성 후원, 중증장애인 대상 바다사랑 그림그리기 대회 및 생태복지관광 추진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추진하고 있다. 특히, 공단과 임직원이 1:1 매칭그랜트 방식으로 기부금을 조성하는 ‘사랑海천사기금’을 운영하여 장애인스포츠협회 및 부산·인천지역 해사고등학교 저소득층 학생 대상 인재양성 후원금 지원, 전국 13개 지역 복지시설 위문활동 등 2013년부터 현재까지 약 384백만 원을 기부하는